2019.05.1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5.7℃
  • 구름많음강릉 21.3℃
  • 맑음서울 18.6℃
  • 구름조금대전 19.2℃
  • 맑음대구 16.9℃
  • 맑음울산 19.0℃
  • 구름조금광주 18.8℃
  • 맑음부산 20.0℃
  • 구름조금고창 17.1℃
  • 구름많음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17.9℃
  • 구름조금보은 16.2℃
  • 구름많음금산 16.7℃
  • 구름많음강진군 17.2℃
  • 맑음경주시 15.0℃
  • 맑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보건단체

제1회 환경보건콘서트

미세먼지·아토피 등 환경성 질환 주제 강연

환경부는 (사)환경보건센터연합회와 환경보건센터(서울의대, 삼성서울병원, 제주·울산·태안 환경보건센터) 주관으로 5월 24일 오전 11시부터 서울대어린이병원 임상2강의실에서  ‘2019년 제1회 환경보건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환경보건전문가의 강연과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환경성 질환을 이해하고 사전에 예방·관리하는 능력을 증진시키고자 마련됐다.


강의는 환경부 하미나 국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미세먼지와 건강(서울의대 환경보건센터장 홍윤철) △생활환경과 아토피피부염(삼성서울병원 환경보건센터장 안강모) △전문가와 함께하는 토크 등으로 이어진다.


배너
배너

배너
희귀질환 환자 위한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인’ 진행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는 오는 5월 23일 희귀질환 극복의 날을 기념해 희귀질환 환자들을 위한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인’이 이번달 24일까지 진행된다고 밝혔다. ‘착한걸음 6분 걷기 캠페인’은 희귀질환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기 위해 기획된 시민 참여 이벤트다. 올해로 5회째 열리는 이 캠페인은 참여 시민들의 걸음을 모아 희귀질환 환자들을 응원하고, 걸음 수를 금액으로 환산해 환자들에게 교통비 등을 전달한다. 올해는 5월 23일 희귀질한 극복의 날의 기념해 지구 3바퀴에 달하는 12만 km를 목표로 시민들의 걸음을 모을 예정이다. 올해 캠페인의 테마는 ‘희귀질환 환자들의 곁’이다.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희귀질환 환자들의 곁을 가까이에서 지키는 가족, 의료진, 이웃들을 조명하고, 일상 속 걸음을 통해 이들을 응원하고, 함께 희귀질환 환자들의 곁을 지키자는 취지다. 캠페인 참여 방법은 '빅워크' 또는 '워크온' 어플 내에 마련된 캠페인 프로젝트를 통해 일상 속 걸음을 기부하거나, 걸음을 걷는 자신의 모습을 촬영해 ‘#착한걸음6분걷기’, ‘#곁을지켜요’ 등의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올리면 된다. 본 캠페인은 시민참여형 공익 캠페인으로, 올해는 질병관

배너
배너


인천성모병원, 동티모르 사랑의 집짓기 성금 기탁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홍승모 몬시뇰)은 최근 한국순교복자수녀회 대전관구(관구장 장복수 수녀)에 ‘동티모르 레뀌도에 지역 사랑의 집짓기 성금’ 12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사랑의 집짓기 사업은 조손 및 결손가정 등 저소득가정을 우선 선정해 집을 지어주는 ‘인천성모자선회‘의 기획사업 중 하나다. 이날 열린 기부금 전달식에는 인천성모병원 원목팀 조승연(아우구스티노)·안지헌(보니파시오) 부실장, 사회사업팀 김은하(소피아) 팀장, 한국순교복자수녀회 장복수(도미니카) 대전관구장, 김영나(효주아녜스) 수녀 등이 참석했다. 기부금은 한국순교복자수녀회에서 선정해 조손가정, 노인가정 등 현지 저소득 가정 집짓기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동티모르 레뀌도에 지역의 거주 환경은 대부분 열악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보통 집은 대나무로 지어졌고 흙이 드러난 바닥에서 7~8명이 되는 식구가 함께 생활한다. 또한 위생 상태가 좋지 않아 옴 등의 피부병이 많고 우기가 지나면 집의 주된 재료인 대나무에 곰팡이가 생겨 1년에 한 번씩 집을 개보수해야 한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사회사업팀 김은하 팀장은 “동티모르 레뀌도에 지역은 동티모르에서도 열악한 지역으로 피부질환이 끊이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