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1℃
  • 맑음강릉 26.1℃
  • 구름많음서울 23.4℃
  • 구름조금대전 23.6℃
  • 맑음대구 21.8℃
  • 구름조금울산 23.4℃
  • 구름조금광주 22.7℃
  • 맑음부산 23.0℃
  • 구름조금고창 24.2℃
  • 구름많음제주 24.4℃
  • 구름많음강화 21.5℃
  • 구름조금보은 21.8℃
  • 구름많음금산 21.9℃
  • 구름조금강진군 23.4℃
  • 구름조금경주시 22.4℃
  • 맑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국제성모병원, ‘암성통증 함께 극복해요’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병원장 김영인)은 지난 15일 호스피스병동 및 로비에서 2019 암 극복 캠페인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국립암센터에서 주관한 2019 암 극복 캠페인은 ‘암성통증 조절할 수 있습니다’를 주제로 오는 6월까지 전국 의료기관에서 열린다. 이번 캠페인은 암성통증에 대한 인식 개선과 통증치료 소개를 위해 마련됐다.


암성통증은 암으로 인한 모든 통증으로 암세포의 전이, 치료 후유증, 암으로 인한 합병증 등으로 인해 발생한다. 국내 연구에 따르면 암환자에서 통증이 유발될 확률은 52~80%로 알려져 있어 암성통증은 적극적인 관리가 필요하다.


이번 캠페인에서 국제성모병원 호스피스팀은 호스피스병동 입원 환자 및 보호자·내원객들을 대상으로 ▲암성통증 소개 ▲암성통증 OX퀴즈 ▲호스피스·완화의료 소개 ▲홍보자료 배포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국제성모병원 호스피스팀 관계자는 “암환자들이 통증을 적극적으로 관리하고, 보호자와 일반 사람들도 암환자들의 아픔을 함께 공유하기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인 암 극복 캠페인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희귀질환 환자 위한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인’ 진행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는 오는 5월 23일 희귀질환 극복의 날을 기념해 희귀질환 환자들을 위한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인’이 이번달 24일까지 진행된다고 밝혔다. ‘착한걸음 6분 걷기 캠페인’은 희귀질환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기 위해 기획된 시민 참여 이벤트다. 올해로 5회째 열리는 이 캠페인은 참여 시민들의 걸음을 모아 희귀질환 환자들을 응원하고, 걸음 수를 금액으로 환산해 환자들에게 교통비 등을 전달한다. 올해는 5월 23일 희귀질한 극복의 날의 기념해 지구 3바퀴에 달하는 12만 km를 목표로 시민들의 걸음을 모을 예정이다. 올해 캠페인의 테마는 ‘희귀질환 환자들의 곁’이다.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희귀질환 환자들의 곁을 가까이에서 지키는 가족, 의료진, 이웃들을 조명하고, 일상 속 걸음을 통해 이들을 응원하고, 함께 희귀질환 환자들의 곁을 지키자는 취지다. 캠페인 참여 방법은 '빅워크' 또는 '워크온' 어플 내에 마련된 캠페인 프로젝트를 통해 일상 속 걸음을 기부하거나, 걸음을 걷는 자신의 모습을 촬영해 ‘#착한걸음6분걷기’, ‘#곁을지켜요’ 등의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올리면 된다. 본 캠페인은 시민참여형 공익 캠페인으로, 올해는 질병관

배너
배너


인하대병원-대한항공 점보스 배구단 가스파리니 선수, ‘사랑의 서브에이스’적립금 환아에게 희망으로 전달 인하대병원과 대한항공 점보스 배구단 가스파리니 선수가 ‘사랑의 서브에이스’를 통해 적립된 금액을 환아에게 전달했다. ‘사랑의 서브에이스’는 18-19 V리그 프로배구 시즌 동안 가스파리니 선수가 기록한 서브에이스 1점당 대한항공과 인하대병원이 10만원씩, 총 20만원을 인하대병원의 소외된 환우에게 전달하는 캠페인이다. 올 시즌 가스파리니 선수는 85개의 서브에이스를 기록했다. 적립금은 인하대병원에서 심실중격결손, 심방중격결손, 희귀질환인 바테르 증후군 등으로 치료를 받고 있는 태국 국적의 논타왓 환아(남, 만 0세)외 어려운 환경에 처한 환아들에게 전달된다. 이를 위해 가스파리니 선수는 16일(목), 인하대병원을 방문해 환아의 부모를 만나며 뜻 깊은 마음을 전달 했고, 소아병동의 환아들을 찾아 쾌유의 희망을 전했다. 가스파리니 선수는 “올 시즌은 더욱 서브에이스와 개인, 팀 성적에 매진했던 것 같다. 좋은 일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말했다. 인하대병원 김영모 병원장은 “인천을 대표하는 스포츠 구단의 선수가 환아에게 희망을 선물해줘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다. 대한항공 점보스 구단과 인하대병원이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프로배구 팬들에게 행복과 감동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