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6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0℃
  • 구름조금강릉 22.3℃
  • 서울 23.4℃
  • 흐림대전 25.3℃
  • 구름조금대구 27.0℃
  • 구름많음울산 27.2℃
  • 구름많음광주 25.3℃
  • 구름조금부산 26.8℃
  • 구름조금고창 24.6℃
  • 구름많음제주 26.0℃
  • 구름조금강화 23.4℃
  • 구름조금보은 24.6℃
  • 구름조금금산 24.4℃
  • 구름많음강진군 25.6℃
  • 구름조금경주시 25.2℃
  • 구름조금거제 27.0℃
기상청 제공

중동 아프리카 최대 의약품 전시회 DUPHAT 2020, 한국관 구성

중동 및 북아프리카 지역 최대 의약품, 제약분야 전시회인 두바이 국제 의약품 및 제약기술 전시회, ‘DUPHAT 2020’이 내년 2월 25일부터 27일까지 열리는 행사에 국내 제약기업들을 유치하기 위하여 발벗고 나섰다.


DUPHAT 주최사인 INDEX Conferences and Exhibitions(이하 인덱스홀딩)은 지난 25년간 중동 아프리카 제약 산업의 트렌드를 주도해온 DUPHAT에 한국기업 유치를 위한 특별 프로그램을 마련, 부스비 지원 및 무료 비즈 매칭 등의 기회를 제공하는 한국관을 구성, 운영키로 결정하였다고 밝혔다. 


DUPHAT은 세계 10대 제약사를 포함, 전세계 75개국, 400여 글로벌 브랜드가 참여하고 27,000명 이상이 방문하는 MENA 지역의 제약분야 대표 이벤트이다. 인덱스홀딩에 따르면, 기존 중동 의약품 시장은 의약품 수입 의존도가 매우 높음에 따라 세계시장을 선점한 글로벌 제약기업간의 경쟁이 치열하였다.


그러나 급격한 경제 발전을 바탕으로 의료 서비스 수요는 크게 늘어난 반면, 지속되는 저유가, 글로벌 경제 침체 등으로 고가 의약품 대신할 새로운 제품에 대한 요구가 크고, 특히 혁신적인 제약사 유치 및 관련 산업을 직접 육성하려는 기조로 변화하고 있다. 이러한 시장 변화에 따라 글로벌 경쟁력을 키워가고 있는 제약, 바이오기업과 의약품 제조, 설비 생산기업에도 시장 진출의 적기가 찾아오게 된 것이다.


특히 최근 중동 및 아프리카 의료시장에 진출하는 국내기업이 폭발적으로 늘었다는 점에서 제약바이오산업계에도 시사하는 바가 크다. 2019년을 기준으로 중동 최대 의료기기 전시회인 ARAB HEALTH에는 200여 개가, 중동 최대 치과기자재 전시회 AEEDC Dubai에는 120개가 넘는 한국기업이 참가하였다. 의료기기 분야에서 한국 제품의 위상과 상품성은 이미 충분한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는 증거로 볼 수 있다.


중동 최대 치과기자재 전시회인 AEEDC Dubai와 피부미용 전시회 Dubai Derma 등을 주최하면서 250 여 개 이상의 한국업체를 유치하고, 두바이 기업으로는 최초로 한국에 지사를 설치, 운영하고 있는 인덱스홀딩은 의료분야에 있어 한국기업들의 명성과 제품 경쟁력은 이미 중동 내 각국 정부와 주요 기업, 바이어들 사이에 널리 알려져 있기 때문에 제약 분야에 거는 기대 또한 매우 높다고 전하며 DUPAHT 이 중동 의약품 시장 진출의 관문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이러한 경험과 시장상황을 근거로 한국 공동관 구성을 결정한 인덱스홀딩은 한국관 참가업체에 약 50%의 부스비 감면과 자체 보유한 방대한 데이터베이스 기반 비즈 매칭 서비스 등 전시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뿐만 한국관 참가기업 홍보자료 제작 및 홍보, 한국인 직원 현지파견 등 각종 행정 지원이 병행 제공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보다 확실한 비즈니스 기회 창출을 위해 코트라 두바이 무역관과의 협력 방안도 논의하고 있다.


인덱스홀딩은 DUPHAT이 MENA 지역 뿐만 아니라 미국, 유럽 등 전세계 제약산업 및 시장 현황과 전망을 함께 나누고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는 역내 최고의 네트워크 플랫폼이라는 자부심으로, 한국 제약기업들에게도 한국 공동관이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DUPHAT 2020의 자세한 내용은 공식 웹사이트(www.duphat.ae)에서 확인 가능하며, 한국관 참가신청 등 에 관한 사항은 인덱스홀딩 한국지사(www.indexholding.kr)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뇌혈관질환과 치매의 접점을 찾아'..."상용화 신약개발 기대" 칠곡경북대학교병원 뇌신경센터(신경과) 고판우 교수/이호원 교수와 경북대학교 의과대학 약리학교실 석경호 교수/김재홍(박사과정) 연구팀이 공동연구를 통해 혈관성치매 진단을 위한 바이오마커인 ‘리포칼린-2’ 단백질을 발견하여 지난 7월 29일 특허 등록이 최종 결정되었다. 혈관성 치매는 뇌혈관에 의한 뇌 손상으로 인지 기능 저하를 일으키는 질환으로 전체 치매의 약 1/3 정도를 차치하고, 치매의 원인 중 알츠하이머 치매 다음으로 높은 빈도를 차지하고 있다. 연구팀은 ‘뇌혈관질환의 위험인자’와 ‘치매의 위험인자’가 많은 부분에서 공통점을 보인다는 것에 착안하여 두 질환의 접점인 혈관성 치매를 통해 병태생리학적 기전을 밝히는 데 연구역량을 집중하여 왔다. 이러한 연구의 성과로 혈관성 치매 마우스 실험 모델을 구축하여 뇌 성상세포에서 유도된 ‘리포칼린-2’라는 단백질이 뇌 기억 저장에 관여되는 해마의 손상과 인지기능의 저하를 초래한다는 것을 밝혀냈다. 이 연구는 국제학술지 글리아(GLIA)에 게재되었다. 연구팀은 기초-임상 중개연구에서의 강점을 활용하여 실제 임상시료를 활용한 유용성 평가를 진행하였고, 2019년 7월 29일 ‘리포칼린-2를 이용한 혈관성 치매의 진단방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