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6 (금)

  • 구름조금동두천 22.2℃
  • 구름조금강릉 23.5℃
  • 흐림서울 23.5℃
  • 흐림대전 25.4℃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조금울산 28.3℃
  • 흐림광주 25.5℃
  • 맑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4.1℃
  • 구름많음제주 25.9℃
  • 구름많음강화 24.0℃
  • 구름조금보은 25.0℃
  • 구름조금금산 23.4℃
  • 구름많음강진군 26.1℃
  • 구름조금경주시 28.9℃
  • 구름조금거제 27.7℃
기상청 제공

바이오솔루션, 핵심사업 역량 강화

카티로이드, 리포카티젠, 스템모빌-겔 등 차세대 R&D Pipeline 지속 연구 개발

 주식회사 바이오솔루션(086820)이 올 하반기 카티라이프 판매 추진, 국내 임상 3상 계획서 및 미국 FDA 임상 2상 계획서 제출, 인체조직모델의 사업 다각화, 화장품 사업 매출처 다변화 및 R&D 제품의 빠른 임상시험 등 주요 핵심사업에서의 역량 강화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자체 개발한 연골세포치료제 ‘카티라이프’에 대한 우수한 임상결과 발표가 18일 삼성서울병원과 24일 경희대병원에서 개최되는 ‘슬관절 심포지엄’에서 예정돼 있다. 9월 3일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에서는 연구소, 생산본부를 비롯해 제약 영업, 마케팅, 화장품 사업 등 주요 부서가 경력직원을 중심으로 신규 채용을 추진한다.


바이오솔루션 윤정현 대표이사는 “올해 상반기 수익성은 다소 부진한 면이 있다. 요인을 살펴보면 주요 파이프라인의 연구개발 인력 충원과 함께 카티라이프 생산을 위한 설비 및 인력 충원 등 카티라이프 판매를 위한 선제적 투자가 비용증가에 가장 큰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말했다.


또한 “바이오솔루션은 카티라이프의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으로 케라힐과 케라힐-알로 등 주요 바이오의약품들의 시장점유율 확대에 매진하고 있다. 카티로이드, 리포카티젠, 스템모빌-겔 등 차세대 R&D Pipeline을 지속적으로 연구 개발함으로써 세포기반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선도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각막모델 및 피부모델을 중심으로 하는 인체조직모델의 사업화를 본격적으로 시작하고, 스템수를 중심으로 하는 화장품 사업의 매출처 다변화 등 제2의 성장을 위한 회사의 모든 역량을 한 곳에 모아 추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뇌혈관질환과 치매의 접점을 찾아'..."상용화 신약개발 기대" 칠곡경북대학교병원 뇌신경센터(신경과) 고판우 교수/이호원 교수와 경북대학교 의과대학 약리학교실 석경호 교수/김재홍(박사과정) 연구팀이 공동연구를 통해 혈관성치매 진단을 위한 바이오마커인 ‘리포칼린-2’ 단백질을 발견하여 지난 7월 29일 특허 등록이 최종 결정되었다. 혈관성 치매는 뇌혈관에 의한 뇌 손상으로 인지 기능 저하를 일으키는 질환으로 전체 치매의 약 1/3 정도를 차치하고, 치매의 원인 중 알츠하이머 치매 다음으로 높은 빈도를 차지하고 있다. 연구팀은 ‘뇌혈관질환의 위험인자’와 ‘치매의 위험인자’가 많은 부분에서 공통점을 보인다는 것에 착안하여 두 질환의 접점인 혈관성 치매를 통해 병태생리학적 기전을 밝히는 데 연구역량을 집중하여 왔다. 이러한 연구의 성과로 혈관성 치매 마우스 실험 모델을 구축하여 뇌 성상세포에서 유도된 ‘리포칼린-2’라는 단백질이 뇌 기억 저장에 관여되는 해마의 손상과 인지기능의 저하를 초래한다는 것을 밝혀냈다. 이 연구는 국제학술지 글리아(GLIA)에 게재되었다. 연구팀은 기초-임상 중개연구에서의 강점을 활용하여 실제 임상시료를 활용한 유용성 평가를 진행하였고, 2019년 7월 29일 ‘리포칼린-2를 이용한 혈관성 치매의 진단방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