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월)

  • 흐림동두천 7.7℃
  • 맑음강릉 12.2℃
  • 구름조금서울 7.8℃
  • 맑음대전 8.7℃
  • 맑음대구 8.1℃
  • 맑음울산 14.8℃
  • 구름조금광주 9.4℃
  • 맑음부산 11.0℃
  • 맑음고창 11.2℃
  • 구름조금제주 13.1℃
  • 흐림강화 7.2℃
  • 맑음보은 6.5℃
  • 맑음금산 7.9℃
  • 구름조금강진군 10.5℃
  • 맑음경주시 12.3℃
  • 구름많음거제 12.3℃
기상청 제공

JW중외제약 ‘리바로’, 당대사장애 환자 대상 높은 처방률 입증

리바로, 지방 세포 인슐린 신호전달에 영향 없어 … 당뇨병 발생 가능성 ↓



당대사장애가 있는 이상지질혈증 환자에게는 일반 환자보다 리바로(성분명 : 피타바스타틴)의 처방률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JW중외제약은 스페인 이상지질혈증 환자들을 대상으로 스타틴 계열 약제의 처방 비율을 분석한 ‘프리벤다이아브(PREVENDIAB) 연구’가 스페인 학술 저널인 ‘미래 심장학(Future Cardiology) 2019’에 등재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스페인 산카를로병원 알베르토 에스테반-페르난데스(Alberto Esteban-Fernandez) 박사 연구팀이 다기관 교차 관찰 역할 연구 방식으로 진행했으며, 발표 논문은 순환기내과 외래에 연속적으로 방문한 이상지질혈증 환자들을 대상으로 한 처방 비율을 분석한 결과다.


이번 연구에 참여한 전체 환자는 489명으로, 이 중 ‘당뇨병’과 ‘당뇨병 전 단계’를 포함하는 당대사장애군 환자는 330명(67.4%)으로 나타났다.


스타틴을 복용하는 환자는 총 466명으로 전체 외래 환자의 95.3%에 달했다. 당대사장애군의 스타틴 복용률은 97%(330명 중 320명)이며, 일반 이상지질혈증 환자군의 스타틴 복용률은 91.8%(159명 중 146명)이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당대사장애 여부에 따라 스타틴 제제에 대한 처방 패턴이 다른 것으로 분석됐다. 피타바스타틴은 당대사장애 환자의 처방률이 일반 이상지질혈증 환자보다 1.99배(odds ratio=1.99) 높았다. 반면 로수바스타틴은 일반 이상지질혈증 환자 대비 0.47배(odds ratio=0.47) 낮은 비율로 당대사장애 환자에게 처방됐다.


JW중외제약 관계자는 “스페인은 피타바스타틴의 당뇨 안전성을 공인하는 국가 중 하나로, 실제 진료현장에서 이상지혈증과 당대사장애를 함께 앓고 있는 환자들에 대한 피타바스타틴의 처방률이 일반 고지혈증 환자에 비해 월등히 높다는 결과를 도출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리바로의 안전성을 부각할 수 있는 다양한 학술적 근거들을 통해 경쟁력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JW중외제약의 리바로는 스페인을 비롯한 해외 21개국에서 당뇨병 유발 징후가 없음을 공인받은 바 있다. 해당 국가에서는 의약품설명서(SmPC)에 ‘당뇨병 위험 징후 없음’ 문구를 삽입할 수 있으며 이는 스타틴 계열 중 유일하다.


9월 13일에는 일본동맥경화학회지(Journal of the Japan Atherosclerosis and Thrombosis)의 온라인 판에 리바로의 당뇨 유발 안전성의 기전에 대한 논문도 발표됐다.


논문에 따르면, 리바로는 지방세포의 인슐린 신호전달과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아 포도당수송단백질인 GLUT4의 위치이동에 영향을 주지 않았다. 반면 로수바스타틴의 경우 GLUT4의 세포막 이동에 부정적 영향을 끼쳐 당뇨병 발생률을 높일 수 있다는 결과가 도출됐다.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의료·병원

더보기
용인세브란스병원 3월 1일 개원, 2일 진료...개원행사는 4월말 용인세브란스병원이 3월1일 개원을 앞두고 준비에 만전을 기하는 모습이다. 개원하면 경기 남부 지역민이 누리는 의료서비스의 질이 크게 향상 될 것으로 보인다.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병원장 최동훈)은 오는 3월 1일 개원해 본격적으로 진료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개원일인 3월 1일에는 응급실 운영을 시작으로 2일부터 외래 진료를 개시한다. 용인시 유일의 대학병원인 용인세브란스병원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중동에 지상 13층, 지하 4층, 총 708병상 규모다. 심장혈관센터, 퇴행성뇌질환센터, 디지털의료산업센터 등 3개 특성화 센터를 비롯, 총 33개의 진료과를 운영한다. 특히 신촌에 위치한 세브란스병원, 강남세브란스병원의 핵심 의료진들이 대거 합류하면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로써 용인세브란스병원은 아시아 중심병원을 지향한다는 비전 하에 ▲디지털 혁신 ▲안전과 공감 ▲하나의 세브란스(One-Severance) 등 3대 실행 전략을 수립, 최상의 진료 환경 구축에 나섰다. 용인세브란스병원은 136년의 연세대학교 의료원의 명성과 의료기술이 그대로 이어진 ‘하나의 세브란스' 시스템으로, 신촌-강남-용인의 의료 인프라를 상호 공유해 첨단 의료 서비스를 제공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