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7 (수)

  • 맑음동두천 7.9℃
  • 맑음강릉 14.5℃
  • 맑음서울 10.0℃
  • 맑음대전 10.0℃
  • 맑음대구 14.1℃
  • 맑음울산 14.1℃
  • 맑음광주 8.8℃
  • 맑음부산 14.4℃
  • 맑음고창 4.5℃
  • 맑음제주 12.0℃
  • 맑음강화 6.9℃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9.8℃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학술·좌담회,심포지엄

아반토, 온라인 컨퍼런스에서 COVID-19 상황 바이오의약품 생산 전망 발표

세계 바이오의약품 업계 리더들과 세포·유전자 치료제 생산 공정 효율성 개선 및 규모 확대를 위한 솔루션 논의

URL복사
생명과학, 첨단 기술 및 응용 재료 분야에서 필수적인 제품들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기업인 아반토(한국/일본 대표 이상규)가 최근 세포·유전자 치료 연구 및 상용화를 위한 온라인 컨퍼런스(Cell & Gene Therapy Bioprocessing & Commercialization)에 참석하여 바이오의약품에 대한 전문 지식을 공유했다. 바이오의약품 업계에서 세포·유전자 치료는 산업을 이끄는 가장 혁신적인 응용 분야로 기대되고 있다.

아반토 바이오의약품 사업부 저 브로피 박사(Dr. Ger Brophy)와 비즈니스 전략 및 운영 기획을 총괄하는 클라우디아 베른 수석 부사장(Claudia Berrón)은 글로벌 리더들이 모인 자리에서 COVID-19가 사회 및 시장에 미친 영향을 포함하여, 바이오의약품 산업이 직면하고 있는 새로운 과제들에 대해 논의했다. 저 브로피 박사와 클라우디아 베른 부사장은 환자의 삶을 변화시킬 수 있는 개인 맞춤형 세포·유전자 치료의 연구과정과 상용화 촉진을 위한 혁신들을 강조했다.

특히 저 브로피 박사는 세포 및 유전자 치료의 발전과 치료제 생산 공정 확장에 대한 토론에서 증가하고 있는 바이오프로세싱 산업의 중요성에 대한 견해를 밝혔다

저 브로피 박사는 “질병을 효과적으로 치료하고 통제하기 위한 오랜 싸움에서 세포·유전자 치료법은 의학의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라며, “우리는 해결해야 할 질병을 이전보다 명확하게 파악할 수 있게 됐으며, 의약품의 생산을 확장하는 동시에 전 세계 환자가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운영 효율성을 향상시켜야 하는 것을 익히 알고 있다”라고 발표했다.

그는 이어 “변수를 줄이고 공정 효율성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는 자동화가 필요하며, 아반토는 환자 치료를 연구하는 기업에게 필수적인 고품질 재료와 기술을 제공할 준비가 되어있다. 혁신과 민첩성은 현재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업계와 협력하는 방법의 핵심이다”라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이송 서울성심병원장, ‘제29회 JW중외박애상’ 영예 JW중외제약은 제29회 JW중외박애상 수상자로 이송 서울성심병원장을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JW중외박애상은 사회에서 박애정신을 구현하고 있는 의료인을 발굴하기 위해 JW중외제약과 대한병원협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올해 29회를 맞는다. 이송 병원장은 ‘진료 현장에서 미래의 의료인을 육성해야 한다’는 신념을 바탕으로 도심형 거점병원이자 교육수련병원으로서 서울성심병원을 건립하고 후학양성과 지역 의료에 헌신해온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서울성심병원은 연간 외래환자 10만 명에 이르는 진료실적으로 지역뿐 아니라 전국적으로 널리 알려진 정형외과 전문 종합병원이다. 이송 병원장은 1991년부터 현재까지 서울성심병원장으로 역임하며 병원경영에 충실하면서도 정형외과 전문의로서 1,700여 건에 이르는 수지재접합수술과 2만 건이 넘는 인공슬관절 수술을 성공적으로 집도하여 많은 환자들을 치료했다. 기독교적인 신앙심을 바탕으로 의료봉사와 사회공헌사업에도 앞장섰다. 이와 함께 이송 병원장은 후진양성에 남다른 관심을 기울였다. 2017년부터 2019년까지 대한정형외과학회 이사직을 맡으며 100편 이상의 의학논문을 발표하여 학문 발전을 도모했으며, 동시에 여러 장학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