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2℃
  • 구름조금강릉 22.9℃
  • 흐림서울 22.6℃
  • 구름조금대전 20.5℃
  • 구름많음대구 20.5℃
  • 구름많음울산 20.0℃
  • 흐림광주 21.0℃
  • 흐림부산 21.4℃
  • 흐림고창 20.0℃
  • 제주 21.0℃
  • 흐림강화 19.6℃
  • 구름조금보은 18.3℃
  • 구름조금금산 18.8℃
  • 흐림강진군 19.7℃
  • 구름많음경주시 19.0℃
  • 구름많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문화와 레저.신간

일산백병원,‘생명나눔 릴레이 콘서트’개최



인제대학교 일산백병원(원장 이성순) 장기이식센터(센터장 전흥만)에서는 지난 9일(월) 본원 아트리움에서‘생명나눔 릴레이 콘서트’를 개최했다.

질병관리본부와 공동주최한 이번 콘서트는 장기기증의 날(9월9일)을 맞이해 장기기증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고취하고, 장기이식과 인체기증의 중요성을 전달하고자 개최됐다. 

김민정 전 KBS 아나운서의 진행과 모던클래식의 공연으로 꾸며진 이번‘생명나눔 릴레이 콘서트’는 많은 내원객들이 참석해 장기이식에 대한 중요성을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일산백병원 장기이식센터에서는 콘서트와 더불어 의료진과 함께 생명나눔 장기기증 캠페인 부스를 운영하여 장기와 인체조직 기부에 대한 안내와 접수도 함께 진행했다.

일산백병원 전흥만 장기이식센터장은 "장기기증에 대한 인식은 긍정적으로 변화되고 있지만 실제 서약률은 낮은 편이다. 이번 생명나눔 릴레이 콘서트를 통해 많은 분들이 귀중한 생명나눔 활동에 적극적인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일산백병원은 2001년 첫 생체 신장이식을 시작으로 2019년 4월에 신장이식 200례를 달성 했으며, 매년 ‘장기이식 심포지엄’,‘장기기증 캠페인’개최 등 장기이식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의협, “한방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철회” 거듭 요구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는 3일 한방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추진을 논의하기 위한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 소위원회 회의에 앞서 긴급 집회를 열고 이 시범사업의 철회를 다시 한 번 촉구했다. 이날 오후 2시 30분 서울 서초동 국제전자센터 앞에서 열린 ‘한방첩약 급여화 시범사업 철회 촉구 집회’에서 의협 변형규 보험이사는 “안전성도 검증되지 않은 한방첩약에 대한 건강보험 급여가 얼마나 국민건강에 위해를 끼치고 건강보험재정을 낭비시키는지 건정심 위원과 국민들에게 정확하게 알리고 싶다”며 집회의 취지를 설명하고 “반드시 시범사업 철회를 이끌어 내 국민의 건강권을 보호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대집 회장은 “의협은 국민건강을 최우선으로 책임져야 하는 전문가 단체”라며, “한방첩약 급여화를 반대하는 것은 단순히 건강보험 재정이나 한의계와의 직역간 다툼의 문제가 아닌 국민의 건강권을 지키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 회장은 또 “전문가뿐만 아니라 환자단체도 안전성과 유효성 입증이 가장 중요하다고 지적하고 있음에도 검증되지 않은 첩약에 건강보험 재정을 투입해 시범사업을 진행하고, 오히려 시범사업을 통해 안전성과 유효성을 검증하겠다는 것이 보건복지부 입장에서 어떻게 가능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