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31 (금)

  • 구름많음동두천 0.0℃
  • 흐림강릉 1.2℃
  • 구름많음서울 2.6℃
  • 박무대전 3.1℃
  • 흐림대구 3.1℃
  • 구름많음울산 3.1℃
  • 광주 3.6℃
  • 구름많음부산 2.8℃
  • 흐림고창 3.2℃
  • 흐림제주 7.4℃
  • 맑음강화 -0.4℃
  • 흐림보은 0.2℃
  • 맑음금산 0.5℃
  • 흐림강진군 3.7℃
  • 흐림경주시 1.5℃
  • 맑음거제 ℃
기상청 제공

동아쏘시오그룹,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

직원 70여 명 참여



동아쏘시오그룹은 지난 10일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청량리역 일대에서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은 동대문구와 함께 주민들을 위한 쾌적하고 안전한 보행 환경을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벽화가 그려진 곳은 청량리역과 서울시립대 사이에 위치한 약 70m의 회색빛 옹벽으로, 주민들의 통행이 잦은 곳이지만 어둡고 칙칙한 분위기로 미관 개선이 필요한 지역이었다.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에는 동아쏘시오홀딩스, 동아에스티, 동아제약, 디엠바이오 신입사원과 선배직원으로 이루어진 ‘동아멘토링’ 멘토, 멘티 70여 명이 참여했다. 참여한 직원들은 회색빛 옹벽에 산과 나무, 새 등 자연 풍경을 그려 넣어 밝고 활기찬 분위기로 탈바꿈 시켰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동아쏘시오홀딩스 총무팀 전상석 주임은 “어두운 분위기를 자아냈던 옹벽을 밝고 활기찬 분위기로 바꾸기 위해 부족하지만 최선을 다했다”며, “열심히 그린 벽화가 지나가는 주민들에게 밝은 기운을 드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아쏘시오그룹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밝고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동대문구 지역주민과 임직원이 함께하는 ‘사랑나눔바자회’, 무의탁 어르신과 노숙인들 위한 ‘밥퍼나눔운동’, 관내 어르신들을 위한 무료 염색 봉사 프로그램 ‘비겐어게인 캠페인’ 등을 실시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과장되거나 왜곡된 정보.. 방역당국의 신속한 대응에 도움 안돼" 대한감염관리간호사회, 대한감염학회,대한소아감염학회, 대한예방의학회, 대한의료관련감염관리학회, 대한임상미생물학회, 대한진단검사의학회, 대한항균요법학회, 한국역학회 등 감염병 전문학술단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과 관련 긴급 담화문을 발표했다. 감염병 관련 전문가들은 "우한에서 원인미상의 폐렴이 발생하고 있다는 것이 알려진 시점부터 국내 유입 가능성을 예측하여 이에 대한 대비ㆍ대응을 위하여 보건당국과 긴밀한 협조 하에 최선의 노력을 해오고 있다. 앞으로 과연 우리나라는 안전할까요? 그리고 언제까지 이 유행이 지속될까요? 질병이 시작된 중국은 1월 28일 기준 전 지역에서 5,500여 명이 진단되었으나 효과적인 치료제나 예방수단이 없는 상황에서 환자가 계속 발생하고 있기 때문에 우리나라를 포함한 이웃나라의 유입 감염의 규모는 어떠할 것인지 감히 예측하기 어렵다"고 지적하고 "중국의 통제 상태에 따라서 완전 종식까지는 수개월 이상 소요될 가능성도 있다. 만약 스스로 증상을 인지하는 경우 의료기관 방문 전 반드시 관할 보건소나 질병관리본부(1339)로 연락해서 적절한 진료 안내를 받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 "국내에서는 이미 2003년 사스와 2015년 메르스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