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1 (금)

  • 맑음동두천 14.1℃
  • 구름조금강릉 17.6℃
  • 맑음서울 15.7℃
  • 박무대전 14.1℃
  • 맑음대구 17.6℃
  • 맑음울산 19.3℃
  • 구름많음광주 18.2℃
  • 맑음부산 21.5℃
  • 구름많음고창 17.3℃
  • 맑음제주 22.7℃
  • 맑음강화 17.5℃
  • 흐림보은 13.9℃
  • 구름많음금산 15.5℃
  • 구름많음강진군 18.8℃
  • 구름많음경주시 17.2℃
  • 구름조금거제 19.4℃
기상청 제공

올림푸스한국, 한림대성심병원에서 ‘아이엠 카메라 - 마인드 그래피’ 전시회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한림대학교성심병원(병원장 유경호)과 함께 대장암 환우의 심리적, 교육적 지원을 위한 사진예술교육 사회공헌활동 ‘아이엠 카메라(I am Camera) - 마인드 그래피(Mind Graphy)’ 수료식 및 전시회’를 11일 진행한다고 밝혔다.


‘아이엠 카메라 - 마인드 그래피’는 올해 6월 올림푸스한국이 새롭게 시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2015년부터 진행해 온 기존 ‘아이엠 카메라’ 수업에서 더 나아가 암 경험자에게 심리 사회적 지지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수강생 및 관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아이엠 카메라 - 마인드 그래피’라는 명칭은 사진으로 나를 표현하는 프로그램인 '아이엠 카메라'에 마음을 뜻하는 '마인드(Mind)'와 그리다를 뜻하는 '그래피(Graphy)'가 더해져 '사진으로 나의 마음을 치유한다'는 뜻을 담고 있다.


이번 한림대성심병원에서의 수업에는 성인 대장암 환우 7명이 참가했다. 당초 5회 수업으로 기획되었으나, 병원관계자와 수강생들의 요청으로 수업을 1회 연장해 8월 9일부터 9월 19일까지 총 6회 진행됐다.


환우들은 사진의 기초와 카메라 작동법, 라이트페인팅, 미니 스튜디오 촬영 등 다양한 사진예술교육을 통해 자신의 마음을 사진으로 표현하고 숨겨진 예술성을 발견할 수 있었다. 사진 주제 선정을 비롯해 모든 프로그램은 참가자가 주체가 되어 진행했다. 또한 한림대성심병원의 의료사회복지사의 진행 하에 암 경험자로서 겪은 경험을 서로 공유하고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수료식은 11일 오후 한림대성심병원 4층 한마음홀에서 진행되며, 참여 환우와 가족, 올림푸스한국 및 병원 관계자들이 모여 성공적인 마무리를 축하하고 쾌유를 기원하는 자리를 가질 예정이다. ‘아이엠 카메라 – 마인드 그래피’ 수업을 통해 사진작가로 거듭난 대장암 환우 7인의 작품은 ‘나’, ‘나의 힘’, ‘순간’ 등의 주제로 오는 31일까지 병원 1층 로비 공간에 전시된다.


올림푸스한국 박래진 CSR&컴플라이언스 본부장은 “올림푸스한국이 소아암, 유방암 환우에 이어 대장암 환우에게도 예술 교육과 소통의 기회를 제공했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고 보람 있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환우들의 치료와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림푸스한국은 2015년부터 암 환우의 심리적, 교육적 지원을 위해 사진예술교육 사회공헌활동인 ‘아이엠 카메라’를 운영해오고 있으며, 2017년부터는 이를 확대해 수강생들에게 가족 동반 출사 여행 기회를 제공하는 ‘아이엠 카메라 - 희망 여행’도 진행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종근당고촌재단, ‘2019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복지부장관상 수상 종근당고촌재단(이사장 김두현)은 10일 서울 여의도 KBS 신관에서 열린 ‘2019년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시상식에서 희망멘토링 부문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2019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은 보건복지부, 한국방송공사,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공동 주최하는 시상식이다. 평소 이웃을 위해 나눔을 실천한 개인과 기관을 발굴해 인적, 물적, 생명나눔, 희망멘토링 등 4개 부문으로 시상하고 있다. 종근당고촌재단은 올해 수상단체 중 유일한 민간 장학재단으로, 소외계층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학습지도와 정서지원을 위한 멘토링사업을 운영해오며 교육복지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종근당고촌재단은 2013년부터 서대문구, 광진구, 동대문구, 성동구와 협약을 맺고 저소득가정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일대일 맞춤형 학습지도와 진로상담을 돕는 교육봉사 멘토링 활동을 진행해왔다. 또한 서울지역 내 다문화가정 및 기소유예 청소년들의 사회적응과 안정적인 정착을 돕는 정서지원 멘토링 활동도 함께 운영하고 있다. 김두현 종근당고촌재단 이사장은 “진정성 있게 멘토링 봉사활동에 참여해준 재단 장학생 멘토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교육복지사업을 통해 교육의 사

걸그룹의 직업병, 보기만 해도 안타까운 이 사진 얼마 전 온라인 게시판에는 '킬힐에 혹사당하고 있는 아이돌의 발가락'이라는 게시물이 올라왔다. 높은 굽의 신발을 신고 고난도의 안무를 펼쳐야 하는 여성 아이돌의 혹사당하는 발을 모아둔 사진이다. 한눈에 봐도 걸그룹의 고통이 한눈에 드러나는 이 사진은 많은 팬들, 특히 여성들의 공감을 샀다. 그런데 문제는 킬힐의 고통이 '통증'만으로 끝나지 않는다는 사실이다. 예뻐보이기 위해, 혹은 어쩔 수 없이 굽 높은 신발을 신어야 하는 이들의 상당수는 무지외반증으로 대표되는 족부질환을 겪고 있다. 실제 한 방송에서 트와이스 멤버 다현은 현장에 출연한 의사에게 발을 내보인 뒤 무지외반증 진단을 받은 바 있다. 전 원더걸스 멤버이자 '24시간이 모자라'로 유명했던 가수 선미는 무지외반증이 악화되어 고생했다는 사실을 털어놓기도 했다. 선미가 원더걸스를 탈퇴한 주요 원인 중 하나도 바로 이 무지외반증이었다. 그렇다면 '킬힐'과 무지외반증은 어떤 관계가 있는 걸까? 장철영 원장(족부질환 전문의)은 “무지외반증을 유발하는 주원인이 바로 발볼이 좁고 높은 신발"이라고 지목한다. 장 원장은 “킬힐처럼 발 끝이 좁고 굽이 높은 신발을 신게 되면 체중이 엄지발가락에 쏠리게 되는데 이런 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