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7 (금)

  • 구름조금동두천 -0.1℃
  • 구름많음강릉 4.2℃
  • 구름조금서울 1.1℃
  • 맑음대전 0.9℃
  • 맑음대구 4.9℃
  • 구름조금울산 6.0℃
  • 구름조금광주 2.6℃
  • 구름많음부산 7.1℃
  • 맑음고창 1.5℃
  • 구름조금제주 6.8℃
  • 맑음강화 -0.7℃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3℃
  • 구름조금강진군 2.7℃
  • 구름조금경주시 3.4℃
  • 구름조금거제 4.2℃
기상청 제공

한국화이자업존, 통합 디지털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링크(LINK)포털’ 출시

한번 로그인으로 네 가지 서비스 이용 및 관리 가능

한국화이자업존㈜(대표이사 이혜영)이 통합된 디지털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링크(LINK) 포털’ 사이트를 새롭게 출시한다.

한국화이자업존은 자사의 다양한 온라인 의학정보공유 채널들의 편의성 및 접근성을 개선하고 활용도를 더한다는 취지로 기존에 운영하고 있는 다양한 링크 서비스를 ‘링크 포털’로 일원화해 제공하는 한편, 각 서비스들의 리뉴얼을 통해 이용자 편의성을 강화했다.

이용자들은 통합 포털사이트 ‘링크 포털(www.linktopfizer.co.kr)’ 에서 한 번의 로그인만으로 ▲국내 최초의 원격 디테일링 채널 ‘화이자링크(PfizerLINK)’, ▲의학부 담당자가 의료진들에게 최신 의약학 정보를 전달하는 메디컬 커뮤니케이션 채널 ‘엠투엠링크(Medical-to-Medical Link)’, ▲실시간 온라인 심포지엄 서비스 ‘링크지움(LINKsium)’, ▲국내외 석학들의 질환 중심 의료학술 강의 채널 ‘메디닥링크(MediDocLINK)’를 모두 이용 및 관리할 수 있게 됐다.

‘링크’의 일원화된 서비스 제공과 더불어, 각 서비스별 리뉴얼을 통해 시·공간적 제약을 뛰어넘는 원격 디테일링 서비스도 강화된다. ‘엠투엠링크’는 의학부 담당자들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최신 논문, 학회 리포트 등 질환 중심의 보다 심층적인 학술 정보를 제공하는 한편, ‘화이자링크’는 화상 전문 디테일링 영업사원을 통해 보험 가이드라인, 약가 등 약제 처방 시 고려해야할 실용적인 정보들을 중심으로 전달한다. 서비스 제공 대상 또한 종합병원 의료진까지 확대된다.

‘링크 포털’은 국내 의사 커뮤니티인 ‘메디게이트(MEDI:GATE)’와 협약을 맺고, 메디게이트의 로그인 정보만으로도 이용 가능한 소셜 로그인(social log-in) 방식을 접목했다. 화이자의 온라인 채널 회원은 기존 아이디와 패스워드로 로그인하면 된다. 

한국화이자업존 이혜영 대표는 “이용자의 편의성에 중점을 두어 이루어진 ‘링크 포털’ 출시를 통해 더욱 많은 의료진들이 보다 편리하게 최신 의약학 정보에 접근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며, “‘다리(bridge)’를 형상화한 ‘링크’의 브랜드 로고처럼, 한국화이자업존은 앞으로도 의약학 정보의 접근성 증진 및 디지털 혁신을 통해 개선된 의료 환경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돕는 가교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의료·병원

더보기
의협, 수은 함유 체온계, 혈압계 사용금지 유예 조치 “환영”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 이하 ‘의협’)가 식약처의 ‘의료기기 허가‧신고‧심사 등에 관한 규정’ 고시 중 수은 함유 의료기기의 사용금지 시행에 대한 유예결정에 환영의 뜻을 밝혔다. 수은에 관한 미나마타 협약은 수은 및 수은화합물의 노출로부터 인간 건강과 환경 보호를 위해 유엔환경계획(UNEP)이 2013년 채택한 국제조약으로 2017년 8월 발효됐다. 미국과 일본, 중국 등 110여개 국가가 비준을 완료했으며 우리나라 역시 지난 해 11월 비준 절차를 마친 상태다. 식약처는 당초 2014년도 개정된 ‘의료기기 허가‧신고‧심사 등에 관한 규정’(고시)에 따라 협약 발효일인 올해 2월 20일부터 수은이 함유된 체온계와 혈압계의 사용을 금지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의료계는 그동안 가정용을 포함한 수은 함유 의료기기(혈압계, 체온계 등)의 실제 사용 현황이 제대로 파악조차 되지 않고 있으며 정부의 처리 방침이 명확치 않고 특히, 수은 관련 의료기기 폐제품을 효율적으로 수거하고 처리할 수 있는 기관이 부재하여 안전하게 처리할 수 있는 방법이 없다는 점을 들어 일선 의료기관에서 혼란이 발생할 우려를 지적하고 정부의 현실적인 대책을 요구해왔다. 식약처는 16일, 대한의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