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9 (화)

  • 흐림동두천 24.9℃
  • 구름많음강릉 26.7℃
  • 흐림서울 25.4℃
  • 대전 24.0℃
  • 대구 24.5℃
  • 천둥번개울산 23.8℃
  • 흐림광주 25.7℃
  • 흐림부산 24.8℃
  • 흐림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31.9℃
  • 구름많음강화 24.1℃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4.2℃
  • 흐림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경희대병원 정형외과, 美 뉴스위크 평가서...우수 평점

정형외과 필두로 내분비내과, 호흡기내과, 신경과 총 4개 분야 상위권

경희대병원(병원장 오주형)이 글로벌 주간지 뉴스위크가 발표한 ‘2024 세계 최고의 병원(World's Best Specialized Hospitals 2024)’에 이어 ‘2024 아시아 태평양 최고의 전문병원’(Best Specialized Asia Pacific Hospitals 2024)’에서도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번 평가는 뉴스위크가 글로벌 조사 기관인 스타티스타(Statista)에 의뢰해 한국, 일본, 호주,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태평양지역 9개국 의료 전문가 8,000여 명에게 설문 조사한 결과다. 병원별 순위는 총 9개 진료 분야(▲순환기내과 ▲심장외과 ▲내분비내과 ▲신경과 ▲신경외과 ▲종양내과 ▲정형외과 ▲소아과 ▲호흡기내과)로 세분화되어 매겨졌다. 

경희대병원은 총 4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정형외과 부문에서는 아태지역 4위·국내 3위(세계 20위), 내분비내과 부문에서는 아태지역 9위·국내 6위(세계 36위), 호흡기내과 부문에서는 아태지역 22위·국내 9위(세계 117위), 신경과 부문에서는 아태지역 62위·국내 12위를 차지했다.  

오주형 병원장은 "경희대학교병원이 국내외 유수한 의료 전문가들로부터 높은 평가와 인정을 받게 되어 기쁘다"면서 “정형외과와 내분비내과를 비롯한 경희 의료기관의 전문 진료 시스템이 국내를 넘어 세계에서 위상을 드높일 수 있도록 더욱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초에 발표한 ‘2024 세계 최고의 병원’에서는 정형외과 세계 20위, 내분비내과 세계 36위, 호흡기내과와 비뇨의학과가 세계 117위에 선정된 바 있다.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심혈관질환 급성기 치료 후 ...심장재활 시 사망률 30% 이상 낮아져 70대 남성 A씨는 3개월 전 급성 심근경색으로 스텐트 삽입술을 받은 후 매주 3회 심장재활치료를 받고 있다. 자주 병원에 들러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지만, 심장재활을 통해 재발 및 사망 위험을 낮출 수 있다는 말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A씨는 운동능력이 좋아진 것은 물론 요즘 생활에 활기가 넘친다며 매우 만족하고 있다. 심장재활은 심장질환의 급성기 치료 후 회복과 심폐 운동능력 향상을 위한 개별화된 운동치료 및 위험인자 관리 프로그램이다. 최근에는 영양 교육, 심리상담까지 포괄하는 개념으로 발전했다. 급성 심근경색, 협심증, 심부전, 부정맥, 말초혈관질환 등 모든 심장혈관질환은 급성기 치료 이후 심장재활이 필요하다. 순천향대 부천병원 심장내과 공민규 교수는 “심장재활은 심장질환 환자의 재발 방지 및 사망률을 줄이기 위한 필수적인 치료임에도, 실제 국내 시행 비율은 1.5%에 불과하다”며 “심장질환을 겪은 환자들은 심장에 안 좋은 영향을 줄까 봐 운동을 주저하게 되는 경향이 있다. 우리 병원은 사전 평가와 교육을 통해 환자의 나이와 심장 상태에 맞는 맞춤형 심장재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으므로, 환자들이 안심하고 치료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순천향대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