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5 (토)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0.8℃
  • 구름많음서울 22.8℃
  • 대전 21.5℃
  • 대구 20.2℃
  • 울산 20.5℃
  • 구름많음광주 20.9℃
  • 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21.0℃
  • 제주 21.7℃
  • 흐림강화 22.7℃
  • 흐림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20.5℃
  • 구름많음강진군 21.1℃
  • 맑음경주시 20.6℃
  • 구름조금거제 20.1℃
기상청 제공

Remidio Innovative Solutions, 혁신적인 연구 발표

1차 진료 시 스마트폰과 자동 AI를 이용한 당뇨 망막변증 검사에서 높은 민감도 보고

미국과 유럽연합(EU)의 당뇨병 환자 중 거의 50%가 매년 안과 검사를 받지 않고 있다. 1차 진료 의사로부터 안과 진료가 필요하다는 말을 들은 환자 중 실제로 안과 산동 검사를 받는 비율은 10%도 되지 않는다.

1차 진료 의사에게 힘을 실어주는 데 있어 기술이 제 역할을 할 수 있다. 1차 진료 기반 당뇨 망막변증(Diabetic Retinopathy, DR) 검사를 하면 조기에 병을 발견할 수 있으며, 전 세계적으로 거의 4.25억 명에 달하는 당뇨병 환자가 DR로 인해 시력을 상실하는 상황을 방지할 수 있다.

JAMA Ophthalmology에 발표된 한 연구에서 인도 뭄바이 Aditya Jyot Foundation for Twinkling Little Eyes 팀이 뭄바이 내 민간 진료소에서 Remidio Innovative Solutions의 스마트폰 기반 망막 카메라를 이용해 당뇨병 환자를 검사하고, 통합 Medios AI가 DR을 발견하는 데 있어 진단 정확도를 확인했다. Medios AI는 스마트폰을 이용한 추론을 통해 10초 이내에 망막 진단서를 제공한다.

Medios AI가 Remidio의 스마트폰 카메라에 포착된 이미지를 자동으로 분석하고, 유리체 망막 전문가가 동시에 이미지 등급을 확인한다. Medios AI는 콘볼루션 신경망을 기반으로 하는 두 가지 알고리듬으로 구성된다. 하나는 이미지 화질을 평가하고, 나머지 하나는 관련이 있을 수 있는 DR(RDR) 이미지로부터 건강한 이미지를 분리한다.

RDR 측면에서 Medios AI 알고리듬의 임상 민감도와 구체성은 각각 100%와 88.4%였고, DR 측면에서는 각각 85.2%와 92.0%였다. 이는 RDR 민감도와 구체성 FDA 우세 종점인 85%와 82.5%보다 높다.

존스 홉킨스 블룸버그 공중보건대학(Johns Hopkins Bloomberg School of Public Health) 안과 조교수 Dr. T.Y. Alvin Liu, MD는 의견을 부탁받고, 이 연구를 가리켜 "패러다임을 바꿀 연구"라고 언급했다.

이 연구의 수석 저자인 Dr. Natarajan은 "이 연구는 인터넷 기반시설이 없는 지역에서도 DR 검사를 할 수 있는 대규모 모델을 시행할 길을 열어준다"라며 "이는 인터넷 연결이 필요하며, 외부 서버로 구동되는 AI 모델을 제시한 구글과 기타 AI 업체의 접근법보다 앞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식약처,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국내 허가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현재 특례 수입을 통해 국내 공급되고 있는 코로나19 치료제 ‘베클루리주(성분명 : 렘데시비르)’(길리어드사이언스코리아(유))를 품목 허가했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그간 길리어드사이언스코리아(유)와 ‘렘데시비르’ 제제의 안정적 공급방안을 지속적으로 논의해 왔으며, 지난 6월부터는 긴급한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우선적으로 국내 환자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특례수입 승인을 통해 공급하여 왔으나, 최근 전 세계적인 코로나 19 장기화 및 확산상황 및 다른 국가의 품목허가를 통한 공급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하여, 국내 환자 치료를 위한 지속적·안정적인 물량 확보를 위하여 수입품목허가를 결정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렘데시비르허가는 조건부 허가로서, 비임상시험 문헌자료 및 임상시험 중간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임상적 개선과 안전성을 확인하고, 위해성관리계획을 검토하였으며현재 국제적으로 실시하고 있는 임상시험 최종 결과, 일부 제조·품질 관리 기준(GMP) 자료, 추가 위해성 완화조치 등을 시판 후 제출하는 조건으로 신속하게 허가한 것이다. 이의경 처장은 “이번 품목 허가는 국민 보건에 위협이 발생할 경우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의약품 공급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중년부터 ‘근감소증’ 주의, 가만두면 빠지는 근육과 근력 키워야 우리 몸의 근육은 30대 후반이나 40대부터 매년 1% 이상 줄어들기 시작하며, 근력 역시 최대 4% 감소한다. 생각보다 빠르게 약해지는 근육과 근력은 원래로 회복시키기 어렵다. 특히 50대 이후에는 근육 손실량이 크고, 근력이 약해졌을 때 나타날 수 있는 건강상의 문제도 겪게 된다. 근력 소실 중년, 운동과 단백질 섭취 필요 근감소증의 주 증상은 근력이 저하되고 기력이 쇠하는 것이다. 눈을 감은 상태에서 한쪽 다리를 든 자세를 유지하는 시간으로 근감소증을 자가진단 할 수 있다. 40대는 50초, 50대는 35초, 60대는 10초, 70대는 5초 이상 자세를 유지해야 정상적인 상태로 간주한다. 움직이지 않고 가만히 있는 생활습관만으로도 중년 이후에는 근감소가 나타날 수 있다. 근력이 약해지면 무릎이나 허리 통증이 악화되고 가벼운 낙상도 큰 부상을 입게 된다. 이수찬 대표원장(정형외과 전문의)은 “노화가 진행될수록 근육이 감소하는데 특히 허벅지 근육이 가장 먼저 빠지게 된다”며 “중년 이후 약해진 허벅지 근육을 회복하기 위해서는 생각보다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우리 몸 전체 근육 중 60%는 하체 근육으로 허벅지 근육을 강화하는 것이 중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