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1 (금)

  • 맑음동두천 11.2℃
  • 흐림강릉 14.8℃
  • 박무서울 13.5℃
  • 박무대전 13.0℃
  • 맑음대구 15.8℃
  • 맑음울산 17.4℃
  • 구름조금광주 15.5℃
  • 맑음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14.9℃
  • 맑음제주 19.0℃
  • 구름많음강화 14.5℃
  • 구름많음보은 11.2℃
  • 구름많음금산 12.1℃
  • 구름많음강진군 15.8℃
  • 맑음경주시 16.3℃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기타

레몬헬스케어, ‘HIMSS 아시아퍼시픽2019’ 성료.. 아시아 시장 진출 물꼬

국내 최초 블록체인 접목한 ‘보험금 간편청구’ 서비스 소개.. 세계적 수준의 기술력∙경쟁력 과시

모바일 헬스케어 스타트업 레몬헬스케어(대표 홍병진)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 ‘HIMSS 아시아퍼시픽 2019(HIMSS ASIAPAC19)’를 성황리에 마무리 지으며 아시아 시장 진출의 물꼬를 텄다. 

레몬헬스케어는 ‘HIMSS 아시아퍼시픽 2019’에서 스마트 헬스케어 플랫폼 ‘레몬케어(LemonCare)’를 선보였다. 국내 주요 대형병원에 환자용 모바일 앱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는 원스톱 모바일 헬스케어의 개념을 소개하고, 참관객들의 관심을 유도하기 위한 환자용 앱 시연 프로그램도 운영했다. 

특히, 개인 의료 데이터의 보안을 강화하기 위해 국내 최초로 KT의 블록체인 기술을 ‘보험금 간편청구‘ 서비스에 접목해 상용화한 케이스를 소개해 해외 바이어들의 큰 주목을 받았다. 국내 40여 개 주요 상급∙종합병원을 중심으로 전국적으로 빠르게 확산 중인 서비스 구축 레퍼런스를 통해, 국내를 넘어 글로벌로 나아갈 수 있는 세계적인 수준의 기술력과 경쟁력을 과시하기도 했다.

이번에 개최된 ‘HIMSS 아시아퍼시픽 2019’는 세계 최대 의료 IT 박람회 ‘HIMSS 아메리카’의 아시아 버전이다. 아시아에서도 의료IT 분야 중 가장 규모가 큰 행사로, 500개 기업과 2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참석한다. 전통적인 의료IT 솔루션부터 인공지능, 빅데이터를 접목한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까지 의료 IT 기술의 최신 트렌드를 엿볼 수 있는 장이다. 
레몬헬스케어 홍병진 대표는 “레몬케어 플랫폼을 기반으로 모바일 건강관리 및 생체나이 분석 서비스를 구현에 서비스 다각화에 나서고 있다는 점에서, 향후 성장 가능성과 잠재력 부문에서도 바이어들의 높은 평가를 이끌어 냈다.”며, “뉴질랜드, 미국, 싱가폴 등 7개국 의료∙헬스케어 관련 정부기관과 기업이 부스를 방문해, 기술 협력 및 제휴와 관련해 유의미한 논의를 나누는 등 해외 시장 진출에 긍정적인 성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레몬헬스케어는 최근 주한독일기업과 국내 스타트업 기업간 협력을 모색하는 ‘주한 독일기업과의 오픈 이노베이션 데이’에도 참석하는 등 적극적으로 해외 진출을 추진하고 있다. 세브란스병원, 서울대병원, 서울성모병원, 삼성서울병원 등을 포함한 전국 40여개 상급∙종합병원에서 구축 및 운영중인 ‘레몬케어’ 기반의 환자용 앱 서비스도 올해까지 200여개 이상의 병원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생명보험재단, 대전광역시 동구와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 업무협약 체결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사장 이종서, 이하 생명보험재단)은 10일(목) 대전광역시 동구청장실에서 황인호 대전광역시 동구청장, 생명보험재단 조경연 상임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저소득 남성 홀몸 어르신의 일상생활 자립 역량 강화를 지원하는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 운영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는 일상생활 자립에 어려움을 겪는 남성 홀몸 어르신을 위한 전용 공간이다. 생명보험재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전광역시 동구 정다운어르신복지관에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를 개소하고, △일상생활 자립 △신체·정신적 건강 증진 △사회적 고립감 해소를 위한 전문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무연고 사망자 현황자료’에 따르면 2014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무연고 사망한 1만 692명 중 남성이 7,693명으로 전체의 72%를 차지하며 고독사한 10명 중 7명이 남성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65세 이상 남성 노인이 26.7%(2,857명)로 가장 큰 비율을 차지했다.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박혜순 교수팀에서 진행한 연구에 따르면, 혼자 사는 남성 노인은 가족과 함께 지내는 남성 노인보다 외로움과 우울감을 느낄 가능성이 3배 이상 컸으며

배너
배너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영국과 오픈이노베이션 활성화 지원 한국과 영국이 제약산업 발전을 위한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행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영국 메드시티와 오는 14일 오후 2시 서울 서초구 협회 4층 강당에서 ‘한-영 생명과학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메드시티는 영국 런던시와 잉글랜드 고등교육기금위원회, 임페리얼 등 런던 소재 3개 대학 등이 공동 설립한 영국의 대표적인 생명과학산업 클러스터다. 이번 심포지엄은 국내 제약바이오기업, 대학, 병원, 연구소, 유관단체 등과 메드시티 간 교류를 통해 신약개발 등 파이프라인의 상업화를 촉진하고, 국내 제약기업의 유럽 등 선진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했다. 협회는 지난 4월에도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메드시티와 공동으로 생명과학 심포지엄을 개최하는 등 양국 제약산업 간 교류 확대에 힘을 쏟고 있다. 오는 11월 14일에는 협회 주관으로 영국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사절단 파견을 통해 메드시티를 직접 방문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한국 제약바이오산업의 발전 방향(허경화 한국제약바이오협회 부회장) △메드시티와 영국 제약바이오산업의 현재(필 잭슨 메드시티 프로젝트 디렉터) △헬스케어 혁신을 위한 인공지능(AI) 적용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