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목)

  • 맑음동두천 -1.0℃
  • 구름조금강릉 5.3℃
  • 연무서울 0.7℃
  • 흐림대전 3.5℃
  • 대구 3.6℃
  • 울산 7.6℃
  • 박무광주 5.9℃
  • 부산 8.7℃
  • 구름많음고창 3.9℃
  • 흐림제주 10.6℃
  • 맑음강화 2.0℃
  • 흐림보은 2.5℃
  • 구름많음금산 2.8℃
  • 흐림강진군 7.2℃
  • 구름조금경주시 6.4℃
  • 흐림거제 6.6℃
기상청 제공

의협, 민노총 분당서울대병원분회책임자와 노조원 검찰 고발

"총파업 중 환자에게 폭력행사, 과격 시위로 공포감 조장"...의료기관 종사자가 환자에게 폭력, 의료계 경악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은 민노총 공공연대노조 분당서울대병원분회책임자와 소속 노조원들을 업무방해죄 및 상해죄, 폭행죄 혐의로 14일 대검찰청에 고발했다.


의협은 이날 오전 11시 대검찰청 앞에서 최대집 회장을 비롯하여 방상혁 상근부회장, 김대하 홍보이사 겸 의무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기자회견을 열고, 정당한 쟁위행위의 범위를 벗어나 환자를 폭행하고 환자안전을 위협한 민노총 공공연대노조 분당서울대병원분회 조합원들에 대해 단호한 응징과 엄정한 처벌을 촉구한 데 이어 곧바로 대검찰청을 방문해 고발장을 접수했다.


최 회장은 “민노총이 근로자 권익을 이유로 폭력을 행사하고 각종 불법행위를 자행하는 것은 법의 보호를 받을 수 없다”며 “더욱이 환자 진료가 이루어지는 병원 내에서 환자를 폭행하고 의사진료를 방해하는 데 이르러, 더 이상 민노총의 이러한 불법행위를 방치할 수 없어 강력한 처벌을 촉구하기 위해 검찰 고발에 나섰다”고 설명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