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구름많음동두천 31.0℃
  • 구름많음강릉 24.8℃
  • 구름많음서울 30.1℃
  • 흐림대전 24.4℃
  • 대구 22.2℃
  • 울산 20.7℃
  • 흐림광주 21.4℃
  • 부산 20.6℃
  • 흐림고창 22.2℃
  • 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28.1℃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23.2℃
  • 흐림강진군 20.5℃
  • 흐림경주시 22.4℃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질병관리본부

질병관리본부,만성뇌혈관질환 인체자원 공개설명회 개최

만성뇌혈관질환자(경도인지장애, 알츠하이머치매, 혈관성치매 등) 760명 임상·역학정보, 인체유래물 등 정밀의료 연구자원 공개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 국립보건연구원(원장직무대리 박현영)은 12월 5일(목) 서울 중구(서울스퀘어)에서 만성뇌혈관질환 인체자원 공개설명회를 개최하고, 다양한 보건의료연구에 즉각 활용될 수 있는 만성뇌혈관질환자 760명분의 정밀의료 인체자원*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정밀의료 인체자원은 질병관리본부와 아주대학교병원이 인체자원은행 고도화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2016년부터 구축·운영 중인 ‘만성뇌혈관질환 바이오뱅크 컨소시엄’(연구책임자: 홍창형 교수)을 통해 수집되었다.


또한 만성뇌혈관질환자의 혈액, DNA, MRI(뇌자기공명영상), PET(양전자방출단층촬영) 영상정보, 유전정보, 라이프로그 데이터* 및 섬유아세포 등을 임상·역학정보**와 연계하여 다양한 보건의료 연구 및 바이오헬스산업에 즉각 사용이 가능하다.
  

급격한 인구 고령화에 따라 경도인지장애, 알츠하이머 치매, 혈관성 치매 등 관련 환자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국가질병부담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만성뇌혈관질환 정밀의료 인체자원은 예측지표 발굴, 신약 개발 등 질환극복을 위한 다양한 연구수요의 인프라로 활용될 예정이다.


공개된  인체자원은  2020년 1월부터   질병관리본부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 온라인분양 데스크(http://koreabiobank.re.kr)를 통해 분양신청이 가능하며, 중앙은행 분양위원회 심의를 거쳐 연구자에게 제공된다.


우선 인체유래물(DNA)과 임상·역학정보 및 전장유전체정보(Korea Biobank Array* 데이터)에 대해 1단계 분양이 시작되며, 혈액, 영상정보 및 라이프로그 데이터 등은 추가 확보 및 질 관리 등의 후속 조치 이후 단계적으로 분양될 예정이다.


또한 바이오뱅크 컨소시엄 내 기탁자와의 공동연구 체계 지원을 통해, 연구에 필요한 추가 정보의 제공 및 임상연계가 원활히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공개설명회의 두 번째 세션에서는 바이오뱅크 컨소시엄 내부 연구결과 발표가 진행되어 다양한 수요에 지원될 정밀의료 인체자원의 종류와 품질을 확인할 수 있었다.


마지막 세션인 질병기반의 자원 확보·활용 활성화를 위한 정책 패널 토의에서는 향후 바이오뱅크의 구축·지원의 방향과 성과 창출 방안에 대해 관계 전문가들의 토론이 있었다.


국립보건연구원 박현영 원장(직무대행)은 “정밀의료 연구 활성화 및 바이오헬스 산업 지원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정책의 일환으로 질환 중심형 바이오뱅크의 확대 필요성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