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3 (목)

  • 구름많음동두천 8.3℃
  • 맑음강릉 15.2℃
  • 박무서울 7.7℃
  • 박무대전 9.3℃
  • 구름많음대구 14.2℃
  • 구름많음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10.7℃
  • 맑음부산 15.0℃
  • 구름많음고창 9.2℃
  • 맑음제주 12.9℃
  • 흐림강화 5.9℃
  • 구름많음보은 9.3℃
  • 흐림금산 8.7℃
  • 흐림강진군 9.9℃
  • 구름많음경주시 14.6℃
  • 맑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성장기 아이 반드시 ‘치아’와 ‘척추 건강’을 챙겨야

직접 묻기보다는 아이의 행동 관찰 필요

방학이 되면 부모는 더욱 바빠진다. 평소 챙겨주지 못했다는 미안함에 어색하지만 아이와 대화도 하고, 어디 아픈 곳은 없는지 건강도 챙겨야하기 때문. 아이가 성장기라면 반드시 ‘치아’와 ‘척추 건강’을 챙겨야 하는데, 직접 묻기보다는 아이의 행동을 한번 지켜보는 건 어떨까?

가방 메는 스타일로 알아보는 척추건강!
아이마다 가방을 휴대하는 모습은 제각각이다. 한쪽 어깨에 걸치거나 양쪽으로 메는 아이가 있는 반면, 한손으로 들고 다니거나 대각선으로 메는 아이도 있다. 가방을 드는 습관은 사소하지만 건강에 큰 영향을 준다. 

경희대학교병원 재활의학과 전진만 교수는 “가방을 어떻게 메는지에 따라 척추 건강이 달라질 수 있다”며 “평소 한쪽으로 가방을 메는 아이라면 척추가 C자 혹은 S자로 굽거나 휠 수 있으며, 거북목증후군 유발과 함께 아이의 키 성장을 방해할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교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가방을 한 손으로 들고 다닌다면, 무게 중심이 팔꿈치 안쪽에서 멀어지기 때문에 척추에 무리가 갈 수 있어 이 또한 교정이 필요하다. 건강한 척추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가방의 어깨끈을 조절해 등에 밀착하고 양쪽으로 메거나 대각선으로 번갈아가며 메는 것이 좋다. 가방은 엉덩이 위 10cm 정도 올라와야 척추에 무리가 가지 않으며, 무게는 체중의 10% 이하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

손톱 자주 물어뜯는다면? 
습관으로 알아보는 치아건강!
혀 내밀기, 손가락 빨기, 손톱 물어뜯기 등은 골격적 불균형을 일으키거나 안면발달에 악영향을 미친다. 이러한 습관은 부정교합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삐뚤삐뚤한 치아나 돌출된 턱은 심리적 스트레스로 작용할 수 있으며 구강위생 유지가 어려워 충치와 잇몸질환을 발생시킬 수 있다. 

성장기에 나타날 수 있는 부정교합 문제 요소들을 제거하거나 예방하면서 치아의 맹출과 악골의 성장방향을 조정하는 방법에는 대표적으로 교정치료가 있다. 기간은 원인에 따라 상이하다. 부정교합의 원인이 치아의 맹출과 치열의 배열에 있는 경우 발치치료 여부에 따라 평균 1~3년이 소요된다. 반면 골격적 문제가 있는 경우, 성장기 동안 주기적인 관찰이 필요하므로 치료 기간은 더 길어질 수 있다. 

경희대학교치과병원 교정과 김경아 교수는 “청소년기에는 치아이동 속도 및 교정장치에 대한 반응이 성인보다 뛰어나 치료 기간이 단축되고 더 좋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며 “부정교합을 일으키는 습관을 미리 예방하고 차단할 수 있으며, 골격적 성장의 방향을 조절함으로써 성장이 완료된 후 수술이 필요한 경우라도 수술의 범위를 줄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말했다. 

치아교정은 주기적인 내원이 필요하기 때문에 학업계획과 치료계획을 함께 세우는 것을 추천한다. 특히 시작 시기에는 치열검사 및 골격, 성장검사 등 다양한 검사와 정밀진단, 이후 치료 시작에 따른 장치부착 등을 위해 병원을 자주 찾아야 한다. 때문에 방학기간에 교정 정밀검사를 시행하거나,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어떤 경우에 교정검사가 필요할까?
1. 치아가 많이 삐뚤삐뚤하고, 덧니가 생긴 경우
2. 치아 사이에 빈 공간이 많은 경우
3. 유치가 계속 남아 있거나, 유치를 뽑은 지 한참 지났는데 영구치가 나지 않는 경우
4. 입이 다물어지지 않아 입으로만 숨 쉬는 경우
5. 주걱턱이거나 무턱인 경우
6. 얼굴의 좌우길이가 다른 경우

위의 체크리스트에 해당하는 항목이 있다면 교정검사가 필요하다. 다만 교정치료 시기는 부정교합의 문제원인에 따라 달라지며, 골격적 문제가 심할 경우 성장이 완료된 후 시작하기도 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휴메딕스, 고순도 줄기세포 엑소좀 함유 ‘셀엑소좀’ 스킨부스터 출시 ㈜휴메딕스(대표 김진환)가 최근 에스테틱 시장에서 급성장 중인 ‘스킨부스터’ 시장에 전격 진출, 에스테틱 사업 포트폴리오 강화에 나선다. 휴메딕스는 국내 줄기세포 및 엑소좀 연구 전문 기업 ㈜프로스테믹스의 엑소좀 스킨부스터 ‘셀엑소좀(CellExosome)’에 대한 국내 공동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스킨부스터’는 피부 컨디션에 맞는 유효 성분을 MTS롤러 등을 이용해 피부 재생과 탄력에 도움을 주는 피부 관리 시술이다. 최근에 줄기세포의 핵심 세포전달 물질인 ‘엑소좀’을 배양, 정제해 피부에 적용하는 ‘엑소좀’ 함유 스킨부스터 효과가 알려지면서 피부 관리를 위한 새로운 트렌드로 주목을 받고 있다. 휴메딕스가 선보이는 ‘셀엑소좀’은 엑소좀 연구 전문 기업 프로스테믹스의 엑소좀 배양 및 정제 기술력이 적용된 스킨부스터다. 기존의 줄기세포 배양액 원료인 ‘AAPE®’에 ‘식물 유래 엑소좀(Plant-Exosome)’을 더했으며, 피부에 침투된 ‘식물 유래 엑소좀’이 줄기세포에 직접 작용해 피부 세포 활성과 재생을 유도하는 것이 특징이다. 휴메딕스는 최신 시장 트렌드에 맞춰 스킨부스터 ‘셀엑소좀’을 확보함으로써 기존의 히알루론산 필러(엘라비에® 프

의료·병원

더보기
척추 측만, 후만증 케냐 환자.. 한국서 호흡재활 새 삶 중증의 척추 측만, 후만증으로 신체의 변형은 물론 생명의 위협까지 받고 있던 외국 환자가 국내에서 호흡재활치료를 통해 새 삶을 선물 받았다. 사연의 주인공은 케냐에서 온 레샨(17세, 남). 레샨은 10년 전 부모를 잃은 뒤 한국의 선교사가 맡아 키워왔다. 이 때문에 척추의 뒤틀림이 선천적인지, 후천적인지도 알지 못한 채 심해지는 증상으로 인해 고통을 받아왔다. 레샨은 심한 척추 측만과 후만으로 인해 신체의 변형뿐만 아니라 흉곽 공간이 좁아져 심장과 폐가 제대로 자라지 못하고 제 자리에 있지도 못한 상태였다. 한국에서 검사한 폐 기능은 정상인의 30% 정도. 레샨을 진료한 최원아 강남세브란스병원 재활의학과 교수는 “그 상태로 두면 수년 내 호흡부전으로 사망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레샨은 치료를 위해 (사)사랑의쌀나눔운동본부 중앙회(이사장 이선구)의 지원으로 작년 10월 한국을 찾았다.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척추 측만증 수술 가능성을 알아봤으나 약해진 폐 기능으로 인해 전신마취를 견디기 힘든 상황이었다. 절망의 순간, 강남세브란스병원 호흡재활센터(소장 강성웅)가 희망의 손길을 내밀었다. 호흡재활치료를 통해 호흡만 원활하게 해주면 생명을 유지하는 데 문제가 없다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