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29 (토)

  • 흐림동두천 16.1℃
  • 구름많음강릉 21.2℃
  • 서울 18.3℃
  • 구름조금대전 23.4℃
  • 맑음대구 25.3℃
  • 맑음울산 23.9℃
  • 맑음광주 23.2℃
  • 맑음부산 21.0℃
  • 맑음고창 23.5℃
  • 맑음제주 22.7℃
  • 흐림강화 16.8℃
  • 구름많음보은 22.9℃
  • 맑음금산 22.7℃
  • 맑음강진군 24.7℃
  • 맑음경주시 25.0℃
  • 맑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21대 총선 출마 의사 후보 14명은 누구?

의협 “의료전문가에 대한 기대 어느 때보다 높아”... ‘선전’ 당부

URL복사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는 오는 4월 15일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 총선거에 14명의 회원이  출마가 확정된것과 관련 "선전을 당부"하는  성명을  냈다.

 
총선출마 의사는 더불어민주당 이용빈 후보(광주 광산갑), 미래통합당 윤형선 후보(인천 계양을), 신상진 후보(성남 중원), 송한섭 후보(서울 양천갑), 홍태용 후보(경남 김해갑), 정의당 고병수 후보(제주시 갑), 무소속 정근 후보(부산 진구갑) 등이  지역구 출마를 , 더불어시민당 신현영 후보, 국민의당 사공정규 후보 등이 비례대표로 출사표를  냈다.


14명의 후보자들은 각기 지역사회에서 활약한 개원의와 병원장, 의사 출신의 검사, 대학에서 연구와 교육을 맡은 의학자 등 의료계 안팎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쳐온 보건의료 관련 전문가들이다.


제32대 회장을 역임한 신상진 후보와 제38, 39대 집행부에 걸쳐 홍보이사와 대변인을 맡았던 신현영 후보는 대한의사협회와의 인연을 바탕으로 그동안 활발한 사회활동을 펼쳐왔다. 특히, 신상진 후보는 4선 국회의원으로 보건복지위에서 전문성을 발휘해 왔다.


또, 윤형선 후보와 정근 후보는 각각 인천광역시의사회장과 부산광역시의사회장을 맡아 지역사회 의료계를 이끌며 각종 보건의료 현안에 적극 대응한 바 있다.

 
이용빈 후보와 홍태용 후보는 보건의료에 대한 이해는 물론이고 지역에서의 두터운 신망을 받고 있으며, 송한섭 후보는 의사출신 검사로 보건의료에 대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사회정의를 위해 노력해 왔다.

의협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하여 보건의료 전문가의 역할에 대한 사회적 요구와 기대가 어느 때보다 높은 지금, 이들 의사 후보자들이 국회의원으로 당선되어 전문성과 정책역량을 아낌없이 발휘할 수 있기를 응원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몸이 피부로 보내주는 적신호, ‘건선’..염증·스트레스·위장장애로 유발 대구에 사는 이모씨(30세, 여)는 최근 몸 여기저기에 피부가 붉게 올라오고 하얗게 덮이는 각질이 생겼다. 반복되는 야근에 스트레스도 받고, 혼자 자취하면서 식사도 제대로 하지 못했다. 우리 몸은 면역력이 떨어지거나 스트레스, 잘못된 식습관 등으로 몸의 불균형이 발생하면 다양한 질병신호를 보낸다. 그 중에서도 피부는 여러 모양으로 나타나는데 한의학에서는 오래전부터 피부질환과 정신·간·심장·비위·폐장 등의 관련성을 설명해왔다. 그렇다면 어떻게 우리 몸속의 불균형을 균형 상태로 맞추어 치료할 수 있을지 강동경희대학교병원 한방안이비인후피부과 이마음 교수와 함께 알아본다. 하얀 각질이 후두둑 떨어지고 가려운 건선 건선은 은백색의 피부 각질(인설)로 덮인 붉은 반점(홍반)이 나타나는 만성 피부질환이다. 건선은 주로 두피와 팔꿈치, 무릎 등에 잘 생기지만 다른 어떤 부위에도 발생 가능하다. 간지러워서 손으로 문지르거나 긁으면 각질이 비듬처럼 후두둑 떨어지기도 하고, 추운 겨울에는 증상이 심해진다. 건선은 악화와 호전을 반복하기 때문에 보통 증상이 완화되면 다 나았다고 생각하고 방치하여 병을 키우기 쉽다. 유전, 피부상처, 스트레스 등 작용해서 발생 정확한 발병 원인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