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9 (월)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22.8℃
  • 흐림서울 26.1℃
  • 대전 20.9℃
  • 대구 20.9℃
  • 울산 19.4℃
  • 광주 20.2℃
  • 부산 19.1℃
  • 흐림고창 20.7℃
  • 제주 24.6℃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0.1℃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22.1℃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19.5℃
기상청 제공

보건단체

일본뇌염 주의보 발령, 백신으로 예방하기

주의보 발령, 작년에 비해 2주 정도 빨리...각별한 주의 필요

질병관리본부는 제주, 전남지역에서 올해 첫 번째로 일본뇌염 매개모기 ‘작은빨간집모기’가 확인되어 전국 일본뇌염 주의보를 발령하였다. 이에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원장 임대종)은 예방접종 및 행동수칙을 꼭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올해 일본뇌염 주의보 발령이 작년에 비해 2주 정도 빨리진 만큼 성인 중 면역력이 없고 모기 노출에 따른 감염 위험이 높은 대상자는 예방접종으로 일본뇌염 예방이 가능하다. 국가예방접종 사업 대상인 생후 12개월에서 만 12세 이하 어린이는 표준예방접종 일정에 맞춰 접종하는 것을 권장한다.


일본뇌염 바이러스를 가진 작은빨간집모기에 물린 경우 99% 이상이 무증상 또는 가벼운 발열 증상을 보이지만 간혹 치명적인 급성뇌염으로 진행하고 20~30%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어 일본뇌염 예방을 위해서는 예방접종이 특히 중요하다.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가정에서는 매개모기 유충의 서식지가 될 수 있는 고인 물을 없애서 모기의 서식이 불가하도록 하고 모기장과 방충망을 철저하기 관리하여 사용해야한다. 야외에서 캠핑과 같은 활동 시에는 긴 바지와 긴 소매의 옷을 입고 모기 기피제를 사용하여 모기 회피와 방제에 힘써야겠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한구제약바이오협회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코로나19 넘어 ‘순항’...K-팜 시대 여나 코로나19로 인해 각국 교류가 얼어붙고 산업이 위축된 상황에도 국내 제약바이오산업이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GOI)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국내 제약바이오산업이 국민 건강을 지키는 사회안전망으로서의 가치와 경쟁력을 주목받는 상황에서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한 글로벌 진출 행보를 이어가는 것이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 KPBMA)는 올해 신년 기자간담회를 통해 강조한 글로벌 진출 거점 확보 과제를 언택트 시대에 걸맞는 온라인 시스템과 회원사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실천해가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세계 최대의 바이오 클러스터(바이오산업 집적지)로 손꼽히는 미국 보스턴에 국내 제약바이오기업들과 뛰어드는 것을 시작으로, 영국·독일 등 유럽으로 교류를 확대해 글로벌 제약바이오강국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다. 세계 최대 바이오 클러스터 보스턴에 둥지 이달 협회를 비롯한 약 20개 제약바이오기업들은 보스턴의 산학협력 네트워크에 참여하거나 공유사무실에 둥지를 틀었다. 우선 지난 12일 미국 메사추세츠공과대학(MIT) 기업 연계프로그램(ILP) 멤버십에 컨소시엄 형태로 협회와 14개사가 가입, 현지와 협력을 위한 소통에 나섰다. 70년 전통의 산학연계 프로그램 MIT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고대 안암병원 "운동의 항염증 효과, 세계 최초 영상화 성공" 운동이 비만인의 건강에 도움이 되고 심혈관질환 등의 발생 위험도를 낮춘다는 사실은 널리 알려져 왔다. 하지만 비만이 미치는 유해한 영향의 핵심기전인 내장비만의 염증활성도가 운동에 의해 영향을 받는지에 대한 확실한 근거는 없었다. 그런데 최근 비만 여성에서 내장비만의 염증활성도에 미치는 운동의 항염증 효과가 세계최초로 영상으로 규명되어 학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핵의학과 김성은 교수 연구팀 (구로병원 심혈관센터 서홍석 교수, 안암병원 핵의학과 김성은 교수, 박기수 교수)은 비만 여성 23명을 대상으로 3개월간 규칙적인 운동을 지속하며 내장지방에서의 염증활성도를 확인했다. 연구대상자들은 빠르게 걷기 30분, 달리기 20분 등 유산소 운동과 근육저항운동을 3개월간 매일 시행했다. 그 결과 내장지방 염증활성도가 절반이하로 뚜렷하게 감소하는 것을 시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었다. 운동에 의한 내장지방 염증 변화를 핵의학적 영상기법으로 측정한 것은 이번이 세계최초다. 한편, 내장지방 염증활성도가 감소하는 동안 체질량지수(BMI)는 평균 27.5에서 25.3으로 감소했으며, 허리둘레는 평균 83.2cm에서 81.3cm로 감소했다. 김성은 교수는 "이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