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1 (목)

  • 흐림동두천 0.0℃
  • 맑음강릉 7.5℃
  • 흐림서울 3.0℃
  • 구름많음대전 0.6℃
  • 구름조금대구 -2.9℃
  • 맑음울산 0.2℃
  • 흐림광주 4.8℃
  • 맑음부산 4.9℃
  • 구름많음고창 5.0℃
  • 맑음제주 7.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1.5℃
  • 흐림금산 -0.6℃
  • 구름많음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4.8℃
  • 맑음거제 0.3℃
기상청 제공

마크로젠-디엔에이링크-테라젠바이오 컨소시엄,‘국가 바이오 빅데이터 구축 시범사업’ 본격화

국내 바이오 헬스산업 기반 마련에 기여

URL복사

정밀의학 생명공학기업 마크로젠(대표이사 이수강, www.macrogen.com)은 디엔에이링크(대표이사 이종은), 테라젠바이오(대표이사 황태순) 등 3사가 함께 구성한 컨소시엄이 ‘국가 바이오 빅데이터 구축 시범사업(K-DNA)’의 최종 사업자로 선정돼 지난 23일 공식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컨소시엄의 주관기관은 마크로젠이다.


‘국가 바이오 빅데이터 구축 시범사업’은 보건복지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가 2년 동안 총 2만명 이상의 임상정보와 유전체 데이터를 구축하는 범부처 사업이다.


3사 컨소시엄은 지난 13일, 이번 사업의 최종사업자로 선정된 데 이어, 최근 실무진 회의를 하고 프로젝트 진행에 관한 기본 요소들을 확정했다. 내달부터 채취된 검체를 수령, 본격적인 유전체 데이터 분석에 나선다.


시범사업 1차 연도 동안 기증자 총 7천500명의 샘플 DNA를 차세대염기서열분석(Next Generation Sequencing, NGS) 기술로 분석해 고품질의 인간 전장 유전체 데이터를 생산할 예정이다.


한편, 3사는 지난 7월,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이번 시범사업에 참여했으며, 대규모 임상 샘플의 정도 관리, 차세대염기서열분석 데이터 생산 및 정도 관리, 파이프라인 구축 등 본 사업 진행 이전에 필요한 표준을 정립했다. 해당 컨소시엄은 이번 사업자 선정 과정에서 실험, 데이터 생산 및 품질관리, 보안 사항 및 관리 기술 등 기술능력 평가의 모든 영역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주관기관인 마크로젠 이수강 대표와, 디엔에이링크 이종은 대표, 테라젠바이오 황태순 대표는 “이번 시범사업의 최종 사업자 선정은 그동안 국내 NGS 시장을 선도하고 관련 기술을 선진국 수준으로 발전시켜 온 3사의 유전체 데이터 생산 경험과 기술력을 인정받게 된 결과”라며, “향후 3사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완수하여 본 사업의 성공적 완수를 위한 기초를 다지고, 나아가 한국의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 기반 마련과 바이오헬스 산업의 경쟁력 확보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미국은 지난 2016년부터 2년간 ‘올오브어스(All of US)’ 프로젝트를 통해 23만 명의 데이터를 확보했고 현재 100만 명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영국도 지난 2013년부터 2018년까지 희귀질환자 중심으로 10만 명의 유전체 데이터를 구축하고 이후 500만 명을 목표로 확대 시행하고 있다.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여성암 사망률 1위, ‘난소암’...발병 후에도 특이증상 없어 조기발견 어려워 '건강하게 잘 지내다 갑자기 난소암 3기 진단을 받았어요’ 난소암 환자들에게 흔히 들을 수 있는 이야기이다. 난소암은 특별한 증상이 없어 조기 발견이 어렵고 치명률도 높아 전문가들로부터 ‘침묵의 암살자’라고 불린다. 여성의 자궁 양옆에 작은 살구씨 모양으로 존재하는 난소는 생식세포인 난자를 보관·성장 시키고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 같은 호르몬을 만들어 분비하는 중요 생식기관이다. 이런 기능적 역할에 따라 다양한 종류의 종양이 발생하기 쉬운 곳이기도 하다. 난소암은 바로 이 난소에 발병하는 암으로서 표면 세포에 생기는 상피성 난소암이 80% 이상으로 대부분을 차지한다. 2019년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암으로 사망한 여성의 47%가 난소암으로 사망했으며, 이는 자궁경부암, 유방암, 갑상선암 등 다른 여성암보다 현저하게 생존율이 낮은 것이다. 난소암은 ‘BRCA1’, ‘BRCA2’ 같은 특정 BRCA 유전자의 돌연변이 또는 난소암 가족력이 있는 경우 고위험군으로 알려져 있다. 할리우드 유명 여배우인 안젤리나 졸리가 예방적인 유방 및 난소난관절제술을 받은 이유가 바로 이 BRCA 유전자 때문이다. 또한 빠른 초경과 늦은 폐경, 임신·출산 경험이 없는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