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5℃
  • 맑음강릉 29.4℃
  • 구름조금서울 25.0℃
  • 흐림대전 24.4℃
  • 맑음대구 29.5℃
  • 맑음울산 27.8℃
  • 구름많음광주 25.0℃
  • 맑음부산 24.8℃
  • 구름많음고창 26.0℃
  • 흐림제주 23.8℃
  • 구름많음강화 23.8℃
  • 구름많음보은 22.9℃
  • 구름많음금산 24.6℃
  • 구름많음강진군 25.6℃
  • 맑음경주시 30.2℃
  • 맑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유방암,‘저분할 방사선치료’로 치료하면... 기간 단축하고 결과도 좋아

순천향대 부천병원 방사선종양학과 여승구 교수 “저분할 방사선 치료법,기존 치료법과 비교 시 전체 치료량에는 큰 차이가 없어"

URL복사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 자료에 따르면 국내 유방암 환자 수는 2016년 171,992명에서 2020년 233,998명으로 지속해서 늘고 있다.


유방암은 유전적 요인과 고지방식, 음주, 흡연, 환경 호르몬 등 외부적 요인에 의해 발생한다. 최근에는 늦게 결혼하는 사회적 분위기로 인해 출산과 수유기가 늦춰지거나, 미혼 여성이 늘면서 유방암 발생률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다.


유방암은 정기 검진을 통해 발견하고 초기부터 치료하면 5년 생존율이 약 94%에 달할 정도로 예후가 좋아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유방암 치료 방법은 환자 상태에 따라 수술, 방사선치료, 항암화학치료, 호르몬치료, 표적치료 등을 복합적으로 구성해 시행한다.


순천향대 부천병원 방사선종양학과 여승구 교수는 “유방 전체를 절제하는 수술의 경우 치료 효과는 크지만, 환자들의 상실감이 크다. 반면에 종양 부위만 제거하는 국소절제술 후, 유방 조직에 남겨진 미세한 암세포를 방사선치료하는 방법은 유방 전절제술과 동일한 치료 효과를 얻으면서 최대한 유방을 보존해 미용과 심적 측면에서도 환자들의 만족도가 높다”고 말했다.


최근 방사선치료는 종양의 위치와 크기, 형태를 미리 파악하고, 부위에 따라 방사선 세기를 조절하는 ‘토모테라피(Tomotherapy)’ 요법이 사용되고 있다. 치료 기술이 발달하면서 치료 기간이 6~7주 소요되던 기존 ‘통상분할 치료법’에서 4주로 대폭 단축된 ‘저분할 치료법’을 시행한다. 특히 유방 조직과 폐의 오목한 내부 경계면을 따라 방사선 분포량을 세밀하게 조절할 수 있게 되어 정상 장기의 방사선 노출량도 크게 낮췄다.


여승구 교수는 “저분할 방사선 치료법은 하루 치료량을 안전하게 높여 치료 기간을 단축한 방법으로 기존 치료법과 비교 시 전체 치료량에는 큰 차이가 없다. 여러 임상 연구에서도 저분할 치료법이 유방암 재발률이나 생존율, 치료 후 부작용 측면에서 기존 치료법과 동일하거나 더 나은 결과를 보였다. 치료 시간도 주 5회, 하루 10분 정도로 짧아 환자 부담이 적다. 특히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치료 기간 단축은 환자 편의성과 안전성을 크게 높여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방사선치료 과정에서 피로감과 치료 부위의 피부 변화가 생길 수 있다. 유방 피부색이 진해지거나, 붉게 변하는 발적 증상, 건조함, 따가움 등이 생길 수 있으나, 치료 후 수개월이 지나면 점차 회복된다. 방사선치료 중에는 치료 부위가 약해져 있으므로 뜨거운 찜질과 피부 마찰은 피하고 헐거운 옷을 입는 것이 좋다. 민감한 피부라면 미리 방사선피부염 전용 크림을 사용하면 좋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강박증 치료,새 전기 마련 되나..."뇌 직접 자극 표적 영역 제시 활용 " 강박증의 원인 규명에 한걸음 다가선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국내 연구진이 강박증의 핵심 뇌 신경회로로 알려진 ‘대뇌피질-선조체 회로’ 구조의 손상을 최초로 밝혀냈다. 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권준수 교수팀(김민아 교수, 박현규 서울대 뇌인지과학과 박사과정)이 강박증 환자의 최신 뇌 영상을 활용해 대뇌피질과 선조체를 연결하는 백질의 변화와 선조체의 미세구조 손상을 밝혀낸 연구결과를 17일 발표했다. 강박증은 본인의 의지와 무관하게 특정 생각, 충동, 장면(강박사고)이 반복적으로 떠오르고, 이에 따른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특정 행동(강박행동)을 반복하게 되는 질환이다. 강박증의 핵심 신경회로는 인지 및 행동 과정에 관여하는 대뇌피질-선조체 회로로 알려져 있다. ‘선조체’는 대뇌피질의 정보를 받아서 보상, 집행, 자기 조절 및 운동 처리에 관여하는 중요한 뇌 영역이다. 이러한 대뇌피질과 선조체로 구성된 신경회로의 기능 이상은 강박증의 원인으로 제기되어 왔다. 하지만 대뇌피질-선조체 회로의 불균형 기능의 원인이 되는 비정상적인 백질 연결성 및 선조체 미세구조의 이상 기전은 그간 밝혀지지 않았다. 연구팀은 강박증 환자의 대뇌피질-선조체 백질 연결성에 주목했다. 107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