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0℃
  • 구름많음강릉 27.9℃
  • 구름많음서울 22.4℃
  • 흐림대전 24.1℃
  • 구름많음대구 26.7℃
  • 구름많음울산 27.5℃
  • 구름많음광주 23.6℃
  • 구름많음부산 25.4℃
  • 구름많음고창 24.3℃
  • 흐림제주 24.0℃
  • 구름많음강화 21.5℃
  • 구름많음보은 21.7℃
  • 구름많음금산 24.6℃
  • 구름많음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7.8℃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분당서울대병원,주한 덴마크 대사관 주관 ‘2022 옥토 프로젝트’ 참여

백남종 원장 등 관계자 참석한 가운데 아이너 옌센 주한 덴마크 대사 방문, 기부 행사 진행
덴마크 보건복지부 장관 방한 및 한-덴 스마트병원 세미나 추진 관련 논의

URL복사



분당서울대병원(원장 백남종)이 어린이날을 기념하여 지난 5월 3일(화) 주한 덴마크 대사관에서 주관하는 ‘2022 옥토 프로젝트(Octo Project)’에 참여해 소아 환우들에게 전달할 옥토(문어) 인형을 기부 받았다.


옥토 프로젝트는 2013년 덴마크의 한 이른둥이(미숙아)가 손으로 뜬 문어 인형을 손에 쥔 후 안정을 찾고 건강해졌다는 일화를 시작으로 아이들의 심리적 안정과 영유아기 감각 발달에 도움을 주기 위해 신생아 병동에 문어 인형을 보내며 환아와 가족들에게 희망을 전하는 세계적인 캠페인이다.


이날 행사에는 백남종 원장, 김태우 대외협력실장, 이호영 정보화실장, 및 한국-덴마크 스마트병원 세미나 추진 등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백남종 원장은 “봉사자들의 정성이 담긴 소중한 인형을 전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고위험 산모ㆍ신생아 통합치료센터 등의 운영을 더욱 고도화해 중증질환 신생아 치료의 전문성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의미 있는 행사와 함께 한국-덴마크의 양국의 보건의료 발전을 위한 논의를 갖게 되어 더욱 뜻깊게 생각한다”고 전했으며, 아이너 옌센 주한 덴마크 대사는 “한국의 스마트병원 및 의료 디지털화에 대한 국가적 관심이 대단히 높다”고 화답했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