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3 (토)

  • 흐림동두천 27.1℃
  • 흐림강릉 28.1℃
  • 흐림서울 27.7℃
  • 대전 27.9℃
  • 흐림대구 28.1℃
  • 흐림울산 26.8℃
  • 흐림광주 27.7℃
  • 구름많음부산 26.7℃
  • 흐림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9.3℃
  • 흐림강화 26.3℃
  • 흐림보은 26.2℃
  • 흐림금산 27.0℃
  • 흐림강진군 28.5℃
  • 흐림경주시 27.5℃
  • 구름많음거제 25.5℃
기상청 제공

흉복부대동맥류 치료 새로운 전기 맞나...국내서 개흉·개복 수술 대신 t-Branch 스텐트-그라프트 시술 성공

강남세브란스, 흉복부대동맥류 2명 환자 대상 수술 대신 고난도 대동맥 시술 시행



 연세대 강남세브란스병원(병원장 송영구) 대동맥혈관센터 송석원 교수(심장혈관외과), 이광훈 교수(영상의학과), 남상범(마취통증의학과) 교수팀이 최근 흉복부대동맥류 환자 두 명을 대상으로 t-Branch 스텐트-그라프트를 이용한 고난도 대동맥 시술을 국내 최초로 성공했다.

 두 환자는 내장 혈관이 위치한 부위에서 흉복부대동맥류가 발생했다. 이 경우 일반적인 대동맥 시술로는 치료가 어려워 수술적 치료를 고려하게 된다. 수술 시 70cm 이상의 큰 절개(개흉 및 개복)를 통해 대동맥 부위를 전부 인조혈관으로 대체하게 된다. 

 하지만 두 환자는 모두 70세 이상의 고령 환자로, 수술 시 회복하는 데 상당한 기간이 걸리거나 예상치 못한 합병증이 생길 가능성이 높았다. 이에 강남세브란스병원 대동맥혈관센터는 개흉·개복 수술 대신, t-Branch 스텐트-그라프트(COOK Medical)를 사용한 혈관 내 스텐트-그라프트 삽입술을 선택했다. 



 분지형태의 스텐트-그라프트를 삽입하는 시술에는 목표한 분지혈관(target branch vessel: 복강동맥, 상장간막동맥, 양측 신장동맥 등 총 4개의 분지혈관) 마다 정밀한 작업이 필요하기에 다른 시술보다 몇 배 더 높은 술기가 요구된다. 강남세브란스병원 대동맥혈관센터는 숙련된 경험을 바탕으로, 통상 6시간 이상 걸리는 시술을 2시간 만에 성공적으로 마쳤다. 두 환자 모두 시술 후 빠르게 회복하여 건강한 모습으로 퇴원했다.

 또 이날 시술에는 세계적 대동맥 질환 명의인 독일 함부르크대학병원 혈관외과 틸로 쾰벨(Tilo Kölbel) 교수가 참관해 의료진에 힘을 더했다. 틸로 쾰벨 교수는 “강남세브란스병원 대동맥혈관센터 의료진들이 처음 시행한 t-Branch 스텐트-그라프트 시술임에도 불구하고 불과 2시간 만에 능숙하게 성공하는 모습은 놀라울 따름”이라며 “세계 최고 수준의 의료진이 앞으로도 모든 대동맥 및 혈관 질환을 선도하는 대동맥혈관병원으로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송석원 대동맥혈관센터 소장은 “이번에 국내 최초로 사용한 t-branch 스텐트-그라프트 제품은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 한국의료기기안전정보원의 희소-긴급도입 필요 의료기기 신청을 통해서 접근이 가능했다”며 “수술적 치료가 어려웠던 고위험군 흉복부대동맥류 환자들을 대상으로 정교한 t-Branch 스텐트-그라프트 시술을 통해 더 많은 환자에게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강남세브란스병원 대동맥혈관센터는 촌각을 다투는 대동맥 응급환자들을 치료하기 위해 최전선에 서 있는 마음으로 병원을 찾는 모든 환자, 더 나아가 국민 건강을 지킨다는 사명감으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