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7 (일)

  • 흐림동두천 27.0℃
  • 구름많음강릉 27.4℃
  • 구름많음서울 28.5℃
  • 구름많음대전 28.6℃
  • 구름많음대구 31.4℃
  • 구름많음울산 28.0℃
  • 흐림광주 28.6℃
  • 흐림부산 26.4℃
  • 흐림고창 28.3℃
  • 흐림제주 29.4℃
  • 구름많음강화 26.3℃
  • 구름많음보은 28.3℃
  • 흐림금산 27.3℃
  • 흐림강진군 28.1℃
  • 흐림경주시 31.8℃
  • 구름많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단체급식에 많이 사용되는 돈가스 등 분쇄가공육제품에 식품첨가물 분칠 하다 덜미

식약처,식품첨가물(아질산 이온, 보존료) 기준보다 많이 사용한 제품 2건과 장출혈성 대장균 검출된 제품 1건 회수․폐기조치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단체급식으로 많이 사용되는 돈가스, 햄버거패티와 같은 분쇄가공육제품의 안전관리를 선제적으로 강화하기 위해 식육가공품 제조업체 200곳을 점검한 결과, 「축산물 위생관리법」을 위반한 3개 업체를 적발했다. 
    
위반내용은 ▲자가품질검사 미실시(1곳) ▲위생복 등 미착용(2곳)이며, 이번에 적발된 업체는 관할 지자체가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하고 6개월 이내에 다시 점검하여 개선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점검 대상업소에서 생산한 제품과 시중 유통 중인 햄버거 패티, 치킨 너겟, 너비아니 등 404건을 수거․검사한 결과, 3개 제품이 기준․규격에 부적합해 해당 제품을 회수·폐기 등 조치했다.

-위반 업체 


 제품이 붉은 색을 띄도록 하여 더 먹음직스럽게 보이도록 하거나 보존기간을 연장하기 위해 사용하는 식품첨가물(아질산 이온, 보존료)을 기준보다 많이 사용한 제품 2건과 장출혈성 대장균이 검출된 제품 1건이 확인되어 해당 제품은 회수․폐기조치 했다.

이번에 점검한 식육가공품 제조업체들은 국내 분쇄가공육제품의 약 90% 이상을 생산하는 업체들로, 점검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5월 12일부터 31일까지 실시했다.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코로나19 신규확진, 휴일 불구 이틀 연속 4만명대...진단키트 등 방역제품 구입 이상 없나 코로나19 신규확진가 검사건수가 줄어드는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4만명대를 넘고 있다. 전문가들은 이달말 이나 8월 초에 최대20만명까지 신규환자가 늘어날 수도 있다고 예측하고 있다. 이 경우 덩달아 진단키트와 해열제 등의 수요도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올 초 품귀로 한차례 홍역을 치른 일부 소비자들은 이들 방역제품의 구입에 있어 막연한 불안감을 감추지 않고 있다. 혹시 신규확진이 폭증할 경우 다시 품귀현상이 재연되지 않을까하는 선제적 걱정때문이다. 결론부터 짚어보면 방역제품 구입에 걱정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늘어남에 따라 자가검사키트 수요 증가에 대비해 원활하게 공급이 이루어지도록 수급 상황을 점검했다. 현재 자가검사키트 업체의 재고·보유량은 4,429만 명분이며, 10개 제조업체는 주간 최대 4,000만 명분을 생산할 수 있는 것으로 조사 됐다. 7월 첫째 주(7.3~7.8)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량은 178만 명분으로 현재 재고·생산량과 판매량을 감안할 때 앞으로 수급 상황이 원활할 것으로 예상된다.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는 온라인 쇼핑몰, 약국, 의료기기 판매업 신고된 편의점, 의료기기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