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2 (화)

  • 흐림동두천 25.1℃
  • 구름많음강릉 23.9℃
  • 흐림서울 25.8℃
  • 흐림대전 27.3℃
  • 흐림대구 25.0℃
  • 구름많음울산 24.2℃
  • 구름많음광주 28.3℃
  • 맑음부산 26.5℃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29.7℃
  • 흐림강화 24.3℃
  • 흐림보은 24.9℃
  • 구름많음금산 26.0℃
  • 구름많음강진군 27.4℃
  • 구름많음경주시 24.0℃
  • 맑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질병관리청

코로나19 신규 확진 10,715명..국내 10,542명, 해외173명

위중증 53명, 사망 7명 누적 사망 24,562명(치명률 0.13%)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백경란 청장)는 7월 2일 0시 기준으로 재원중 위중증 환자는 53명, 사망자는 7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24,562명(치명률 0.13%)이라고 밝혔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0,542명, 해외유입 사례는 173명이 확인되어, 신규 확진자는 총 10,715명이며, 총 누적 확진자 수는 18,379,552명(해외유입 35,571명)이다.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중 60세 이상 고위험군은 1,396명(13.2%)이며, 18세 이하는 2,055명(19.5%)이다.




7월 2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0,542명(최근 1주간 일 평균  8,400.7명)이며, 수도권에서 6,040명(57.3%), 비수도권에서 4,502명(42.7%)이 발생하였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종격동 종양, 고령·흡연자는...정기적으로 폐 건강 확인 해야 다소 생소한 용어인 ‘종격동(縱隔洞)’은 가슴뼈와 척추 사이 흉곽(縱) 안의 빈(隔) 공간(洞)을 의미한다. 즉 가슴 안쪽의 폐를 제외한, 좌우의 흉막강 사이를 이른다. 앞쪽은 가슴뼈, 뒤쪽은 척추, 아래는 횡격막으로 경계 지어진다. 종격동은 기관지, 식도, 대동맥, 심장 등 생명 유지에 필요한 주요 장기가 위치하는 곳으로, 낭종으로 부르는 물혹부터 양성종양, 악성 암까지 다양한 질환에 노출될 수 있다. 종격동 종양은 종격동에 발생하는 질환 중 가장 흔한 질환이다. 젊은 층은 대개 양성 또는 원발성 종양이 많지만, 중장년층 이상은 악성, 전이성 종양의 비중이 높다. 40~50대 중장년층에서 주로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진다. 증상은 종양이 커지면서 압박하는 장기에 따라 다양하게 나타난다. 기관이나 기관지를 압박하면 기침과 호흡곤란이 생긴다. 종양이 식도를 누르면 음식을 삼킬 때 어려움을 겪게 되고, 대동맥을 압박하면 경부의 동맥이 굵어지며 혈액의 정상적인 흐름을 방해해 평소에 없던 부위에 정맥이 드러난다. 심장을 압박하면 맥박이 증가하고, 늑간신경을 압박해 늑간신경통을 일으키기도 한다. 후두회귀신경을 누르면 쉰 목소리가 나온다. 종격동 종양이 의심될 때는 조영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