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7 (토)

  • 흐림동두천 23.7℃
  • 구름많음강릉 23.5℃
  • 서울 25.1℃
  • 흐림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많음울산 23.2℃
  • 구름많음광주 25.9℃
  • 구름많음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5.6℃
  • 구름많음제주 26.4℃
  • 구름많음강화 22.9℃
  • 구름많음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4.0℃
  • 구름많음경주시 23.1℃
  • 구름많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주흥재 前 경희의료원장 별세

일시 : 2022년 7월 30일

빈소 : 서울 경희의료원 장례식장 101호

발인 : 8월 1일 (월) 오전 9시

연락처 : 02-958-9721

조정신 배우자상, 주종훈 주혜영 부친상, 이상용 빙부상, 홍수연 시부상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서울대병원, 외상성 뇌손상 치료용 나노입자 개발.."신경학적 회복 속도 높여" 직접적인 치료법이 없는 외상성 뇌손상을 치료할 수 있는 가능성이 제시됐다. 최근 서울대병원에서 외상성 뇌손상 치료용 나노자임 물질을 개발했다. 이를 활용하면 강력한 항산화 효과를 통해 외상성 뇌 손상으로부터 뇌를 보호하는 새로운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대병원 신경과 이승훈(강동완 전임의.사진 우) 교수팀이 독자 개발한 세리아 나노자임 기반의 ‘CX201’을 외상성 뇌손상 동물 모델에 투여해 이차 뇌손상을 효율적으로 줄일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16일 밝혔다. 두부 외상 이후의 뇌손상은 물리적 충격으로 인한 신경 손상인 일차성 손상과 그 이후의 세포독성, 산화스트레스, 염증반응 등에 의한 이차성 손상으로 나뉜다. 외상성 뇌 손상 치료 분야는 수술 외 지혈이나 뇌압 관리와 같은 보존적인 치료뿐이며 손상 기전을 직접 목표로 한 치료제는 아직 승인된 바 없다. 특히 이차성 손상 기전 중 활성산소에 의한 산화스트레스(체내 활성산소가 많아져 생체 산화 균형이 무너진 상태)는 염증반응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따라서 뇌손상 직후 폭발적으로 생성되는 활성산소를 감소시키면 염증 반응 및 추가적인 뇌손상을 막을 수 있다. 이에 연구팀은 강력한 활성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