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0 (일)

  • 구름많음동두천 21.2℃
  • 맑음강릉 23.3℃
  • 박무서울 22.3℃
  • 구름조금대전 24.8℃
  • 구름조금대구 28.9℃
  • 박무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5.0℃
  • 박무부산 22.3℃
  • 구름조금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5.3℃
  • 구름많음강화 19.5℃
  • 구름조금보은 24.2℃
  • 맑음금산 24.7℃
  • 구름조금강진군 22.3℃
  • 구름많음경주시 25.3℃
  • 구름많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행사/제1회 환자의 날 제정

  • No : 5569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20-10-05 07:19:21

한국환자단체연합회(이하, 환연)은 10월 6일(화)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종각역 근처에 위치한 “누구나(NUGUNA)”에서 「제1회 “환자의 날” 제정과 기념행사」을 진행한다. 2010년 2월 4일 창립된 환연은 2010년 10월 6일 출범식을 개최한 이후부터 공식 활동을 시작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2502 동정/삼진제약 조규형 상무 새글 관리자 2021/06/17
2501 동정/서울대병원 정형외과 조태준 교수 새글 관리자 2021/06/17
2500 알림/ 통일보건의료학회 2021년 춘계학술대회 새글 관리자 2021/06/16
2499 인사/연세대학교 의료원 일반직 새글 관리자 2021/06/15
2498 동정/백용수 인하대병원 심장내과 백용수 교수 관리자 2021/06/13
2497 동정/전북대병원 오선영 교수 관리자 2021/06/11
2496 인사/연세의료원 관리자 2021/06/11
2495 인사/ 연세대의료원 관리자 2021/06/08
2494 동정/식품의약품안전처 김진석 차장 관리자 2021/06/05
2493 동정/박재성 순천향대 부천병원 영상의학과 교수 관리자 2021/06/03
2492 동정/아주 의대 생화학교실 조혜성 교수 관리자 2021/06/02
2491 부음/동성제약 의약품 도매 신효영 부장 장모 별세 관리자 2021/06/02
2490 인사/서울대병원 관리자 2021/06/01
2489 부음/윤동섭 연세의료원장 장인상 관리자 2021/06/01
2488 행사/의료기기 R&D 통합 컨퍼런스 관리자 2021/06/01
2487 인사/ 분당서울대병원 관리자 2021/06/01
2486 인사/서울대병원 관리자 2021/05/31
2485 동정/ 이유경 순천향대 부천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교수 관리자 2021/05/31
2484 동정/국제성모병원은 종양내과 장현 교수가 관리자 2021/05/30
2483 동정/아주대학교 의과대학 허윤정 교수 관리자 2021/05/28

의료기기ㆍ식품ㆍ화장품

더보기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피부 고민에 전문가들이 답하다 피부 고민에 전문가들이 해답을 제시하는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닥터 더마퍼트’가 런칭한 이후 피부 전문가들과 소비자들 사이에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코로나19, 환경오염, 기후변화 등 환경적인 요인과 여러 가지 생활 습관이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피부의 건강 상태가 좋지 않은 경우가 종종 발생하는데 이때 각각 상황에 알맞은 솔루션을 제시해야 피부가 다시 정상으로 돌아온다. 그동안 이런 문제를 제대로 해결해 주는 화장품이 거의 없었다. 피부 전문가, 화장품 소재 개발 전문가 두 사람이 뜻을 모아 피부의 아름다움보다 소비자의 피부 건강을 위해 전문가들이 답을 한 진정한 닥터 제품이 개발돼 이목을 끌고 있다. 닥터 더마퍼트는 피부학(Dermatology)과 전문가(Expert)의 합성어로 피부 전문가가 신생아부터 성인까지 모두 다른 피부 타입과 다양한 자극 원인에 의한 피부 상황에 대해 정확한 분석과 조언을 하고, 소재와 제형 전문가가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여 건강한 피부 바탕을 만드는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이다. 닥터 더마퍼트에는 피부전문가가 20년간 10만 명 이상의 피부를 관찰하고, 문제를 해결하면서 고민한 내용이 제품에 솔루션으로 담겨있다. 또한 20여 년 이

제약ㆍ약사

더보기
대웅제약, 공시 관련 메디톡스 허위 주장에 대한 사실관계 밝혀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은 지난 16일 메디톡스의 보도자료에 대해 과거 공시 내용에 아무런 오류가 없다는 점을 명백히 밝혔다. 대웅제약은 나보타 소송과 관련한 메디톡스의 허위 주장을 반박했다. 대웅제약은 ITC 소송 시작 이후 회사의 영업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는 경우에 매 분기 공시 기준에 따라 해당 내용을 충실히 기재해 왔다. 메디톡스가 주장한 ‘공시 의무를 위반한 혐의’ 역시 모두 사실과 다르다. 4월 특허청 고발과 5월 미국 소송은 둘 다 1분기 보고서의 공시 대상 기간이 올 3월말까지여서 공시 대상이 아닌 점이 명백하다. 또한 ‘실적 부풀리기 관행’이라고 주장한 나보타 수출 계약금액은 2,900억원으로 공시되었으며 당시 보도자료에서 약 3,000억원으로 배포했다. 또한 2016년 피타바스타틴 수출 계약 역시 총 수출계약금은 728억원이 정확하며, 정정공시에서는 총 계약금은 기존대로 명시한 상황에서 총 금액 중 계약금(upfront) 17억원을 상세 내역으로 추가한 것이 당시 공시 내용에서 정확히 확인된다. (별첨 #2. 공시 원문) 따라서 메디톡스가 ‘대웅제약의 투자자 기만행위’라고 부른 것은 자의적인 해석을 통해 언론을 기만하는 행위이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