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1 (화)

  • 구름조금동두천 25.0℃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3.2℃
  • 흐림대전 17.2℃
  • 흐림대구 17.2℃
  • 흐림울산 16.6℃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17.5℃
  • 흐림고창 22.1℃
  • 흐림제주 19.3℃
  • 구름많음강화 23.5℃
  • 흐림보은 16.8℃
  • 흐림금산 14.3℃
  • 흐림강진군 19.8℃
  • 흐림경주시 17.2℃
  • 흐림거제 18.2℃
기상청 제공

학술·좌담회,심포지엄

스타틴과 뉴브릭EH정 병용… 중성지방↓ 심혈관계 예방효과↑

JW신약,국내 보건의료전문가 대상 심포지엄 개최

URL복사

JW신약이 심혈관계 질환의 예방 효과에 대한 최신 지견을 공유하는 심포지엄을 열었다.


JW홀딩스의 자회사인 JW신약은 지난 27일부터 이틀간 부산 그랜드조선 호텔에서 ‘TWOgether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TWOgether’는 스타틴과 고중성지방혈증 치료제 뉴브릭EH정의 병용 요법에 대한 시너지 효과를 의미한다.


영남·중부 지역 보건의료전문가 6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이번 심포지엄은 인제대학교 의과대학 권민정 교수가 리바로 연자로 나서 ‘심혈관계질환 예방효과에 당 대사 혜택까지 갖춘 리바로’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또 인제대학교 의과대학 김태년 교수가 ‘​Clinical benefits of Fenofibric acid in comprehensive lipid management(포괄적인 지질 수치 관리에서 있어 페노피브릭산의 임상적 이점)’을 주제로 스타틴과 함께 시너지를 가져올 수 있는 중성지방 치료제 신제품 ‘뉴브릭EH정’을 소개했다.


이번 심포지엄에서 김태년 교수는 “스타틴과의 병용 처방은 스타틴 단독투여 대비 중성지방을 강력하게 감소시킬 뿐만 아니라 잔여 심혈관 위험(Residual Cardiovascular risk)을 감소시켜 심혈관계 질환 예방 효과를 가져 온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참가자들은 포괄적인 지질 수치 개선을 위한 중성지방 관리의 필요성과 임상학적 이점에 대한 최신 지견을 공유했다.


JW신약은 내달 3일부터 이틀간 서울, 수도권 지역 보건의료 전문가를 대상으로  ‘TWOgether 심포지엄’을 진행할 계획이다.


JW신약 관계자는 “이번 심포지엄은 만성질환 치료에서의 이상지질혈증에 대해 논의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며 “앞으로도 의료 현장에 필요한 실질적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심포지엄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행사장 방역, 사회적 거리두기 및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진행됐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
귀밑에 위치한 이하선에 생기는 종양..."상부에 위치하면 악성 의심" 분당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정우진 교수(사진) 연구팀이 침샘 종양 중 하나인 ‘이하선 종양’의 악성 여부를 종양의 해부학적 위치를 통해 판별할 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했다. 종양 위치가 상부에 위치한 경우 암을 의심해볼 수 있어 수술 전 치료 계획을 세우는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침샘은 이하선(귀밑샘), 악하선(턱밑샘), 설하선(혀밑샘) 등으로 나뉘는데, 그 중에서도 귀 밑에 위치한 ‘이하선’에 종양이 생길 확률이 가장 높다. 특히 이하선으로는 안면신경이 지나가기 때문에 종양 수술 후 얼굴 신경이 마비될 위험성이 있어 수술 전에 종양의 악성 여부를 진단하는 것이 중요하다. 진단을 위해 MRI, CT 등의 영상 검사를 비롯해 초음파 세침검사, 중심부 바늘 생검법 등의 검사를 진행하는데, 세침검사법의 민감도는 일반적으로 60~80%에 불과해 암을 양성 종양으로 잘못 진단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 이에 정우진 교수 연구팀은 기존 검사를 보완하기 위한 지표로 ‘이하선 종양의 위치’를 이용했다.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이하선 종양 수술을 받은 169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경구개의 상부 및 하악의 과두돌기로부터 산정한 종양 위치와 악성도의 상관성을 분석한 결과, 이하선암은 양